•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 팀 내 괴롭힘 의혹→극단적 선택 시도…보토패스 측 "입장 정리中"

입력 2020-07-16 15:52 수정 2020-07-16 16:31

(출처=민아 인스타그램)
(출처=민아 인스타그램)

그룹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고 고백한 가운데, 과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아이러브 측 관계자는 16일 전 멤버 신민아를 둘러싼 왕따 의혹에 "확인 중"이라며 "파악이 끝나느 대로 입장을 밝히겠다"라고 밝혔다.

신민아는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코코아'(Cocoah)를 통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는 사실을 알리며 "어제 새벽에 한강에서 많이 놀래켜 드려서 죄송합니다"라며 "어제 경찰분께서 저를 구해주시고 여러 가지 말씀을 해주셨는데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는 그분의 얼굴을 뵙지 못했지만 제가 나으면 꼭 인사드리러 가고 싶어요. 감사합니다"라며 "저 정말 괴로워요. 제발 저 괴롭히 는거 멈춰주세요"라고 고통을 호소했다.

신민아는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도 글을 올려 "밥은 여전히 먹지 못해 현재 36kg입니다"라며 "괜찮냐는 질문에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라고 우울감을 호소했다. 이어 "저에게 제가 알고 있는 사실을 비밀 유지해달라고 조건을 걸어온 사람이 있었는데요"라면서 "제가 억울하게 당한 일들을 왜 비밀로 해야 하는지 이류를 알 수가 없네요"라고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상에는 민아가 활동 당시 팀 내에서 괴롭힘을 당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한편 지난해 4월 데뷔한 아이러브는 그해 11월 7인조로 개편됐으며 이후 신민아를 비롯한 네 명이 탈퇴했다.

아이러브는 멤버를 재정비해 오는 8월 그룹 보토패스로 재데뷔를 앞두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80,000
    • +0.66%
    • 이더리움
    • 463,500
    • +0.17%
    • 리플
    • 344.7
    • +0.09%
    • 라이트코인
    • 67,800
    • -0.59%
    • 이오스
    • 3,624
    • +0.72%
    • 비트코인 캐시
    • 353,500
    • -2.16%
    • 스텔라루멘
    • 122.8
    • -2.23%
    • 트론
    • 25.36
    • +4.58%
    • 에이다
    • 169.3
    • -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3,600
    • -1.35%
    • 대시
    • 114,000
    • -1.04%
    • 이더리움 클래식
    • 8,290
    • -2.07%
    • 74.42
    • +1.03%
    • 제트캐시
    • 108,700
    • -3.72%
    • 비체인
    • 25.11
    • -6.2%
    • 웨이브
    • 2,336
    • +9.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7.1
    • -0.91%
    • 비트코인 골드
    • 12,650
    • +1.36%
    • 퀀텀
    • 3,365
    • +4.05%
    • 오미세고
    • 2,071
    • +8.2%
    • 체인링크
    • 16,310
    • +2.32%
    • 질리카
    • 28.72
    • -3.95%
    • 어거
    • 24,640
    • +4.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