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박원순 빈소 찾은 김병준…백선엽 조문 간 노영민ㆍ김종인

입력 2020-07-12 19:09

(고이란 기자 photoeran@)
(고이란 기자 photoeran@)

미래통합당 전신인 자유한국당의 김병준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통합당 전·현직 지도부 중 직접 빈소로 가 조문을 한 인사는 김 전 위원장이 처음이다.

12일 오후 홀로 빈소를 찾은 김 전 위원장은 조문 후 “모든 죽음은 나름대로 의미가 있다”면서 “그 의미를 되새기는 것은 다른 일이지만, 죽음 앞에서는 일단 모자를 벗는 것이 예의”라고 말했다.

이어 “나는 당의 입장과 관계없이, 당의 입장이 무엇인지 모르겠는데 개인적으로 조문을 왔다”면서 “가슴이 무겁다”고 전했다.

또 “박 시장이 참여연대, 나는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활동을 하면서 분권 운동, 공동체 운동을 같이 했다”면서 “그야말로 많은 일을 같이했다. 이후에도 소속이 어디든 ‘한국 사회를 잘 만들어보자’는 뜻은 같이했다”고 회고했다.

백선엽 장군(예비역 육군 대장)의 빈소에도 정치권 조문이 이어졌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조문을 마치고 “고인은 6·25전쟁에서 큰 공훈을 세웠다”고 말했다.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서훈 국가안보실장, 국가안보실 김유근 1차장, 김현종 2차장이 빈소를 찾았다.

김종인 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과 국회 국방위원장인 민홍철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도 조문했다.

민 의원은 “여러 가지 논란이 있었지만, 6·25전쟁에 공헌한 점에서 우리가 애도해야 하지 않겠나”라고 언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06,000
    • -0.29%
    • 이더리움
    • 409,300
    • +0.59%
    • 리플
    • 278.7
    • -0.04%
    • 라이트코인
    • 52,650
    • -0.66%
    • 이오스
    • 2,964
    • +0.44%
    • 비트코인 캐시
    • 254,700
    • +2%
    • 스텔라루멘
    • 83.96
    • -1.69%
    • 트론
    • 30.56
    • -5.24%
    • 에이다
    • 111.6
    • +2.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700
    • +4.37%
    • 대시
    • 78,800
    • -1.56%
    • 이더리움 클래식
    • 6,660
    • -0.97%
    • 139
    • +3.65%
    • 제트캐시
    • 63,450
    • +0.24%
    • 비체인
    • 14.47
    • -1.3%
    • 웨이브
    • 2,868
    • -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1
    • -2.82%
    • 비트코인 골드
    • 9,130
    • +0%
    • 퀀텀
    • 2,712
    • -0.73%
    • 오미세고
    • 3,491
    • -3.05%
    • 체인링크
    • 11,880
    • -1.41%
    • 질리카
    • 17.83
    • -5.31%
    • 어거
    • 16,210
    • -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