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쌍방울·광림 컨소시엄, 남영비비안 인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입력 2019-10-21 09:20

쌍방울과 광림 컨소시엄이 토종 여성 란제리 기업인 남영비비안 경영권 매각 입찰에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남영비비안은 지난 7월 라자드 코리아를 매각 주관사로 선정해 경영권 매각절차를 진행 중이다. 이번 입찰에는 쌍방울 등 국내 유명 패션 브랜드 회사 및 사모펀드(PEF) 등이 참여, 심사를 거쳐 쌍방울과 광림이 구성한 컨소시엄이 우선협상대상자로 뽑혔다.

매각 대상은 남석우 남영비비안 회장(지분율 23.8%)을 비롯한 최대주주와 특수관계인 지분 58.9%와 자회사의 지분 등이다.

남영비비안은 1957년 설립된 회사로 대표 여성 속옷 브랜드인 비비안을 중심으로 62년간 국내 여성 속옷 시장을 선도했다. 남영비비안은 비비안을 비롯해 비비엠, 마터니티, 젠토프, 수비비안, 로즈버드, 판도라, 드로르 등 8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쌍방울 관계자는 “쌍방울과 광림 컨소시엄이 62년 전통의 여성 속옷 명가인 남영비비안을 인수하게 됨으로써 쌍방울과 함께 남녀 토탈 속옷 브랜드로 국내외 내의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생산시설을 효율적으로 운영해 원가절감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러시아 등 광림의 해외 유통망을 활용해 수출시장 다변화의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며 “원활한 인수를 위해 후속 절차를 마무리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373,000
    • +1.94%
    • 이더리움
    • 433,400
    • +1.1%
    • 리플
    • 283.7
    • +2.42%
    • 라이트코인
    • 55,000
    • +2.04%
    • 이오스
    • 2,940
    • +1.27%
    • 비트코인 캐시
    • 284,200
    • +0.74%
    • 스텔라루멘
    • 98.43
    • +6.4%
    • 트론
    • 29.39
    • -0.31%
    • 에이다
    • 123.6
    • +1.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600
    • +0.22%
    • 대시
    • 85,300
    • +12.09%
    • 이더리움 클래식
    • 6,850
    • -0.65%
    • 126.3
    • +0.48%
    • 제트캐시
    • 73,650
    • +2.15%
    • 비체인
    • 12.88
    • -0.92%
    • 웨이브
    • 3,280
    • -4.5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2.1
    • +0.54%
    • 비트코인 골드
    • 8,860
    • +0.8%
    • 퀀텀
    • 2,511
    • +0.4%
    • 오미세고
    • 3,820
    • -0.16%
    • 체인링크
    • 12,410
    • +1.06%
    • 질리카
    • 22.27
    • +7.58%
    • 어거
    • 15,540
    • +0.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