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현♥송하율, 연애 11년→결혼 1년 만에 득남…“든든한 아빠 될 것”

입력 2019-09-08 14:40

(사진=본부이엔티)
(사진=본부이엔티)

이종격투기선수 김동현-송하율 부부가 부모가 됐다.

8일 김동현 소속사 본부이엔티 측은 김동현의 아내 송하율의 출산 소식을 전하며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동현-송하율은 이날 낮 12시 36분 3.66kg의 건강한 남아를 출산했다. 지난해 9월 결혼 후 약 1년 만이다.

김동현과 송하율은 11년의 오랜 연애를 끝내고 지난해 9월 부부의 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10년이 넘는 시간 동안 10번은 헤어지고 다시 만났지만 모든 힘든 시간을 극복하고 부부를 넘어 부모가 됐다.

김동현은 “고생한 아내에게 너무 고맙다. 더욱 책임감을 가지고 든든한 아빠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아빠가 된 소감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947,000
    • -1.4%
    • 이더리움
    • 4,185,000
    • +3.62%
    • 비트코인 캐시
    • 1,345,000
    • +2.59%
    • 리플
    • 1,972
    • +7.64%
    • 라이트코인
    • 363,600
    • +4.94%
    • 에이다
    • 2,476
    • -0.56%
    • 이오스
    • 11,540
    • +3.22%
    • 트론
    • 143.8
    • +3.45%
    • 스텔라루멘
    • 794.3
    • +1.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2,500
    • -0.62%
    • 체인링크
    • 52,650
    • +15.18%
    • 샌드박스
    • 485.5
    • +4.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