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총 433명…대구·경북서만 352명

입력 2020-02-22 17:44

강원·울산서도 신규 확진환자 발생…코로나19 전 지역 확산

(사진제공=질병관리본부)
(사진제공=질병관리본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확진환자가 433명으로 급증했다. 오전(9시) 142명, 오후(4시) 87명이 추가 확인되는 등 22일 하루 만에 229명의 확진환자가 추가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코로나19 확진환자는 오전보다 87명 늘어난 433명으로 집계됐다. 추가 확진환자 중 대구 신천지교회(신천지예수교회 다대오지성전) 관련자는 62명, 청도 대남병원 관련자는 3명이었다. 22명은 감염경로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지역별로는 대구와 경북에서 각각 55명, 14명의 확진환자가 추가 확인됐다. 기존에 코로나19 환자가 없던 강원과 울산에서도 각각 5명, 1명의 환자가 나왔다. 강원에선 2명, 울산에선 1명의 확진환자가 대구 신천지교회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에서 추가 확인된 3명 중에는 신천지교회 관련 2명과 은평구 성모병원 환자 1명이 포함됐다.

총 확진환자 433명 중 신천지 관련자는 231명으로 늘었다. 거주지별로 210명은 대구·경북, 21명은 기타 지역이다. 청도 대남병원 관련 확진환자 111명 중에선 대구·경북 거주자가 110명이었다. 대남병원의 경우, 확진환자 중 2명이 숨졌다. 신천지교회와 대남병원 관련 확진환자를 포함해 대구와 경북에선 총 210명, 142명의 확진환자가 각각 발생했다.

대구·경북 외 지역에선 81명의 확진환자가 확인됐다. 이 가운데 27명은 아직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대구·경북에선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환자가 31명이다.

한편, 이날 25번 환자(73·여)에 대한 격리 해제가 결정되면서 총 확진환자 중 격리 해제자는 18명으로 1명 늘었다.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는 누적 2만1153명이 신고됐으며, 1만5116명이 음성으로 확인돼 격리 해제됐다. 6037명에 대해선 조사가 진행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87,000
    • -0.84%
    • 이더리움
    • 198,400
    • +0.86%
    • 리플
    • 230.8
    • -0.17%
    • 라이트코인
    • 53,650
    • +1.42%
    • 이오스
    • 3,135
    • -3.12%
    • 비트코인 캐시
    • 300,600
    • +0%
    • 스텔라루멘
    • 57.51
    • -2.51%
    • 트론
    • 15.95
    • -0.87%
    • 에이다
    • 42.05
    • +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3,100
    • -2.23%
    • 모네로
    • 66,750
    • -4.03%
    • 대시
    • 85,300
    • -0.99%
    • 이더리움 클래식
    • 6,535
    • -0.76%
    • 46.41
    • -1.67%
    • 제트캐시
    • 43,340
    • -0.62%
    • 비체인
    • 4.502
    • +4.89%
    • 웨이브
    • 1,187
    • +2.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189.2
    • -0.63%
    • 비트코인 골드
    • 9,320
    • -1.22%
    • 퀀텀
    • 1,644
    • -1.08%
    • 오미세고
    • 714.3
    • +1.9%
    • 체인링크
    • 3,250
    • +10.47%
    • 질리카
    • 5.42
    • -3.73%
    • 어거
    • 12,160
    • +0.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