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밤사이 광주 3명 신천지 교인 코로나19 확진 판정…제주 첫 확진자는 '취사병'

입력 2020-02-21 08:53

▲제주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간이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현역 해군 A씨가 20일 오후 제주대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은 이날 제주대병원 응급의료센터 입구의 모습. (제주 응급의료센터)
▲제주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간이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현역 해군 A씨가 20일 오후 제주대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은 이날 제주대병원 응급의료센터 입구의 모습. (제주 응급의료센터)
20일과 21일 사이 광주에서 3명이 코로나바이러스-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모두 같은 차량을 이용해 신천지 대구교회를 찾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에서 발생한 첫 확진자는 제주공항 인근 부대에서 취사병으로 복무 중인 해군 장병으로 휴가를 받아 대구를 방문했다.

21일 제주도와 방역 당국에 따르면 해군 장병 한 명이 코로나19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장병은 지난 13일부터 18일까지 휴가를 받아 고향인 대구를 방문했다. 자세한 동선은 조사가 진행 중이다.

방역당국은 이 장병과 동행했던 지인이 신천지 대구교회와 관련이 됐는지를 조사 중이다.

광주에서도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20일 서구 주민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북구와 동구 주민 등 2명도 코로나19로 확진됐다. 이들은 모두 신천지 대구 교회를 방문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이들은 지난 16일 오후 코로나19 집단 발병지인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에 참석했다. 승용차 한 대로 대구 예배에 다녀온 광주 신도 교인 3명이 모두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광주시 등은 질병관리본부 조사관과 함께 역학조사를 실시하는 동시에 이들의 동선과 밀접 접촉자 등을 파악할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68,000
    • +3.53%
    • 이더리움
    • 161,500
    • +2.6%
    • 리플
    • 211.1
    • +0.05%
    • 라이트코인
    • 47,690
    • +1.08%
    • 이오스
    • 2,715
    • +2.11%
    • 비트코인 캐시
    • 272,600
    • +5.58%
    • 스텔라루멘
    • 49.45
    • +2.36%
    • 트론
    • 14.18
    • +4.34%
    • 에이다
    • 36.33
    • +1.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2,100
    • +6.93%
    • 모네로
    • 57,550
    • +1.41%
    • 대시
    • 81,600
    • +4.75%
    • 이더리움 클래식
    • 6,075
    • -1.22%
    • 44.2
    • -0.27%
    • 제트캐시
    • 38,200
    • +5.64%
    • 비체인
    • 3.627
    • +2.37%
    • 웨이브
    • 1,015
    • +3.43%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3
    • +4.41%
    • 비트코인 골드
    • 8,760
    • +2.82%
    • 퀀텀
    • 1,471
    • +2.01%
    • 오미세고
    • 627
    • +4.69%
    • 체인링크
    • 2,622
    • +1.86%
    • 질리카
    • 4.616
    • +2.35%
    • 어거
    • 12,150
    • +1.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