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6기 에코크리에이터 기금 전달식 개최

입력 2024-04-19 10: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환경재단에 3.5억원 전달…누적 기부액 18억원 달성

▲18일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열린 에코크리에이터 기부금 전달식에서 (왼쪽부터)곽창헌 GS리테일 대외협력부문장과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GS리테일)
▲18일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열린 에코크리에이터 기부금 전달식에서 (왼쪽부터)곽창헌 GS리테일 대외협력부문장과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GS리테일)

GS리테일이 지구의 날을 앞두고 ‘그린(Green) 행보’에 나서며 ESG 경영을 강화한다.

GS리테일은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에코크리에이터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환경재단에 성금 3억5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전달식에는 곽창헌 GS리테일 대외협력부문장,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GS리테일이 2019년부터 매년 기탁한 성금 총액은 18억 원에 이른다.

에코크리에이터 사업은 GS리테일과 환경재단이 환경을 소재로 한 영상 콘텐츠 창작에 관심 있는 크리에이터들을 지원 및 육성하는 프로젝트다. 2019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6년째를 맞았으며 총 306명의 크리에이터를 양성했다.

이번 에코크리에이터 6기 모집 기간은 6월 14일까지다. 모집 대상은 청소년, 일반(성인) 2개 부문이다. 청소년 부문은 5인 이내 10팀을 선발하며 각 팀은 환경 메시지가 담긴 10분 이내의 환경단편영상 순수 창작 시놉시스 또는 촬영 계획안을 제출하면 된다.

일반 부문은 15팀을 선발하며 환경을 주제로 한 10분 이내의 단편 영상 시나리오와 숏폼영상 실행 계획안을 제출하면 된다. 선발된 팀엔 환경영상 제작을 위한 지원금 총 1억2000만 원과 환경 교육 및 영상 제작을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이 제공한다.

특히 청소년 팀에는 환경부가 지정한 우수환경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할 기회를 부여하고 영화감독과 1대1 멘토링 등도 지원할 계획이다. 6기 모집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GS리테일 에코크리에이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곽 부문장은 “에코크리에이터 사업은 영상 콘텐츠를 활용해 환경 메시지를 전달하는 디지털 시대 맞춤형 ESG프로젝트”라며 “환경 문제 해결에 대한 중요성이 계속해서 대두되고 있는 만큼 GS리테일은 앞으로도 다양한 관련 활동을 선보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GS리테일은 지구 환경 보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여러 전문 기관으로부터 관련 공헌을 인정받고 있다. 지난해 한국ESG기준원이 발표한 2023년 정기 ESG 등급 평가에서 3년 연속 통합 등급 A를 획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박주호 "축협, 공정성·투명성 정확하지 않아 복잡한 상황 나왔다"
  • 공연·전시 무료로 즐기자, 20살만의 ‘청년문화예술패스’[십분청년백서]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524,000
    • -0.89%
    • 이더리움
    • 4,786,000
    • +0%
    • 비트코인 캐시
    • 540,000
    • +2.47%
    • 리플
    • 800
    • -7.51%
    • 솔라나
    • 220,000
    • +0.05%
    • 에이다
    • 597
    • -3.4%
    • 이오스
    • 817
    • -5.11%
    • 트론
    • 188
    • +0%
    • 스텔라루멘
    • 144
    • -5.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200
    • +1.56%
    • 체인링크
    • 19,010
    • -3.11%
    • 샌드박스
    • 450
    • -4.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