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크 엔터, 계약해지 받고 하루 만에 손절?…이승기, 공식 홈페이지 닫혔다

입력 2022-12-02 16:44 수정 2022-12-02 17:4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후크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후크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이승기의 공식 홈페이지가 폐쇄됐다.

2일 이승기의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웹호스팅 만료 안내’ 문구가 뜬다. 홈페이지를 관리하던 후크엔터테인먼트(이하 후크)가 관리를 중단한 것으로 보인다. 이승기가 후크 측에 전속계약 해지 통지서를 보낸 지 단 하루 만이다.

이승기는 전일 후크 측에 전속계약 해지 통지서를 발송했다. 그간 후크 측에 음원 수익 내역 제공 및 정산을 요구하는 취지의 내용증명을 보내는 등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나섰지만, 소통이 이뤄지지 않아 더 이상의 동반이 불가능하다고 판단한 것. 이승기 측에 따르면 2009년 이전 기간에 대한 자료가 전무 한 것 등 이미 언론을 통해 알려진 것 이외의 실질적인 답변은 이뤄지지 않았다.

권진영 후크 대표는 이승기에게 “넌 마이너스 가수”, “네 팬은 돈은 안 쓰면서 요구만 많다”, “가수는 그냥 팬서비스라고 생각해라” 등 폭언을 일삼으며 이승기가 데뷔한 이래 18년간의 음원 수익을 착복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권 대표는 지난달 30일 입장을 내고 “이승기 관련 다툼에 온전히 책임지고 낮추며 제가 지어야 할 책임에 대해 회피하지 않고 개인 재산을 처분해서 책임지도록 하겠다”고 했다. 그러나 권 대표의 욕설과 폭언이 담긴 녹취가 공개되고, 법인카드 유용 등 의혹이 잇따르는 등 논란은 점차 커졌다.

18년 인연이 진흙탕 싸움으로 변해가는 가운데, 후크 측은 이승기의 공식 홈페이지를 폐쇄하며 재빠른 ‘손절’에 나섰다. 두 사람의 갈등이 어떻게 마무리될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국세청은 법인카드 유용 등 보도를 접하고 권 대표의 탈세 의혹 검증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출처=이승기 공식 홈페이지 캡처)
▲(출처=이승기 공식 홈페이지 캡처)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난방비에 교통비까지" 쓸 돈이 없다…올해 경제의 덫 '소비 부진'
  • 삼성전자, 반도체 감산 결정할까…실적 발표 앞두고 복잡한 ‘셈법’
  • 원희룡 국토부 장관 “전세사기 가담 중개사 자격 취소…내달 대책 발표”
  • “손실보상 때문에 안했다?”…코로나19로 자영업자 폐업 오히려 감소
  • '진술 거부' 이재명 "천화동인 1호와 관련 無"…유동규와도 선 그어
  • 대통령실 “MB, 건강 회복하면 중동특사 검토”
  • 비욘세, 두바이 공연 후 성 소수자 반발 이유…1시간 개런티만 300억
  • 손흥민, “이런 골 필요했다” 멀티골로 찾은 자신감…평점 9.1 MOTM 선정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56,000
    • +2.06%
    • 이더리움
    • 2,020,000
    • +1.61%
    • 비트코인 캐시
    • 170,900
    • +2.21%
    • 리플
    • 516.6
    • +0.29%
    • 솔라나
    • 30,850
    • +1.65%
    • 에이다
    • 488.5
    • +1.31%
    • 이오스
    • 1,381
    • +1.1%
    • 트론
    • 79.8
    • +1.19%
    • 스텔라루멘
    • 117
    • +0.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300
    • +1.1%
    • 체인링크
    • 9,235
    • +1.21%
    • 샌드박스
    • 976.1
    • +6.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