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정규 2집 예판 돌입…친환경 소재로 환경까지 보호

입력 2022-08-11 18:2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블랙핑크 정규 2집 ‘본 핑크’ 예약 판매. (출처=블랙핑크 공식SNS)
▲블랙핑크 정규 2집 ‘본 핑크’ 예약 판매. (출처=블랙핑크 공식SNS)

그룹 블랙핑크가 정규 2집 예약 판매에 돌입했다.

11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부터 블랙핑크의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의 예약 판매가 시작됐다.

2020년 10월 정규 1집 이후 약 2년 만에 돌아온 블랙핑크 정규 2집 ‘본 핑크’는 박스셋(BOX SET) 버전·키트(KiT) 앨범·LP 등 총 3가지 형태로 팬들과 만난다.

박스셋 버전은 3종으로 출시되며 80페이지 분량의 포토북과 아코디언 가사지, 대형 포토카드 등이 구성품으로 담긴다. 스마트 디바이스로 음악을 들을 수 있는 키트 앨범에는 포토카드 세트·크레딧 페이퍼·폴라로이드 필름이 담긴다.

또한 LP는 주문된 수량에 한해 한정판으로 제작, 12월 30일 이후 배송된다. 한정판 LP는 레코드판 특유 사운드 질감과 아날로그 감성 등으로 소장 가치가 높아 팬들에게 호응을 얻어온 만큼 이번에도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본 핑크’는 친환경 소재로 제작되어 환경보호에 앞장선다. FSC(국제산림관리협의회)에서 인증받은 용지와 저탄소 친환경 용지 및 콩기름 잉크·환경보호 코팅을 사용하고 키트 앨범 또한 생분해 플라스틱(PLA)을 사용했다. 포장 비닐·봉투 역시 옥수수 전분에서 추출한 원료로 만든 친환경 수지를 활용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한편 블랙핑크는 오는 16일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로 컴백한다. 이에 앞서 오는 19일에는 선공개곡 ‘Pink Venom’의 뮤직비디오도 공개한다. 예약 판매는 9월 15일까지 진행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514,000
    • -1.22%
    • 이더리움
    • 1,937,000
    • +0.41%
    • 비트코인 캐시
    • 171,900
    • -1.49%
    • 리플
    • 706.5
    • +0.74%
    • 위믹스
    • 2,575
    • -0.81%
    • 에이다
    • 610.8
    • -0.6%
    • 이오스
    • 1,671
    • -0.3%
    • 트론
    • 89
    • -0.27%
    • 스텔라루멘
    • 171.2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650
    • +0.43%
    • 체인링크
    • 10,990
    • -1.52%
    • 샌드박스
    • 1,210
    • -0.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