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유 장관 딸 특채응모 자진 취소...靑 진상조사 지시

입력 2010-09-03 15:59

▲사진=연합뉴스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이 3일 자신의 딸이 외교부 통상전문 계약직에 특별채용된 것에 대해 사과했지만 논란은 계속되고 있다.

유 장관은 이날 오전 외교부 청사 2층 브리핑룸에서 기자들과 만나 "아버지가 수장으로 있는 조직에 고용되는 것이 특혜의혹을 야기할 수 있다는 점을 간과한 점을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말했다.

그는 이어 "딸도 아버지와 함께 일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고 생각해 공모응시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명박 대통령은 유 장관 딸의 특혜 채용 여부를 파악해 보고할 것을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소식통은 "청와대에서 진상조사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서류전형 및 면접과정에서 장관의 딸이라는 점이 특혜로 작용한 것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서류전형과 면접과정에서는 응시자가 장관의 딸인지 아닌지 여부를 알 수 없도록 돼있다"고 해명했다.

그는 이어 "유 장관으로서는 딸이 과거에 근무했던 곳에서 다시 업무를 하고 싶어하는데다 충분히 자격이 있다고 봐서 복직하는 의미로 생각한 측면이 있었던 것 같은데 이런 점을 간과한데 대해 송구스럽다는 점을 오늘 밝힌 것"이라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25,000
    • +0.36%
    • 이더리움
    • 217,400
    • +0.46%
    • 리플
    • 348
    • +2.05%
    • 라이트코인
    • 65,950
    • -1.71%
    • 이오스
    • 3,677
    • -0.62%
    • 비트코인 캐시
    • 267,000
    • +0.23%
    • 스텔라루멘
    • 76.6
    • +3.1%
    • 트론
    • 19.4
    • -0.51%
    • 에이다
    • 58.4
    • -1.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600
    • +3.73%
    • 모네로
    • 61,300
    • +1.32%
    • 대시
    • 85,900
    • +2.81%
    • 이더리움 클래식
    • 5,520
    • -2.65%
    • 45.7
    • -0.44%
    • 제트캐시
    • 46,270
    • +1.36%
    • 비체인
    • 4.21
    • +0.24%
    • 웨이브
    • 1,059
    • +2.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6
    • +14.52%
    • 비트코인 골드
    • 9,615
    • +3.39%
    • 퀀텀
    • 2,133
    • +0.76%
    • 오미세고
    • 963
    • -0.62%
    • 체인링크
    • 3,000
    • +0.03%
    • 질리카
    • 7.89
    • +0.13%
    • 어거
    • 10,000
    • +2.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