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워런, 美대선 여론조사서 바이든 제치고 첫 1위

입력 2019-10-09 16:00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AFP연합뉴스)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AFP연합뉴스)

미국 민주당 유력 대선후보인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이 각종 여론조사에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제치고 처음으로 야권 선두에 올라섰다.

미국 정치정보사이트 리얼클리어폴리틱이 8일(현지시간) 발표한 각종 여론조사 평균치에 따르면 민주당 대선 후보 중 좌파인 워런의 지지율은 26.6%로, 바이든 전 부통령(26.4%)을 근소한 격차로 따돌리고 1위에 올랐다.

각종 여론조사 평균치에서는 지금까지 버락 오바마 전 정권에서 부통령을 지낸 중도·온건파 바이든이 일관되게 1위를 달렸다. 다른 후보가 1위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이다.

워런은 부유층에 대한 증세와 학자금 대출 탕감 등의 정책을 잇따라 내놓으면서 최근 보름 사이에 지지율을 10%포인트나 늘리는 한편, 바이든은 자녀가 우크라이나에서 부정하게 이익을 챙겼다고 트럼프 진영으로부터 지속적으로 공격을 받는 등 수세에 몰려 지지율이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또 이달 1일 심장발작으로 병원에 입원하는 등 건강 상의 불안이 전해진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도 지지율이 14.6%로 떨어지며 3위가 됐다.

다만 페이스북 등 대기업이 시장을 독점하고 있다며 대기업의 해체를 주장하는 워런의 급진적인 정책에는 재계에서 우려의 소리가 나온다. 이에 워런이 앞으로도 지지율을 계속 늘릴 수 있을지가 주목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19,000
    • +2.66%
    • 이더리움
    • 207,500
    • +1.17%
    • 리플
    • 346
    • +0.29%
    • 라이트코인
    • 64,800
    • +1.25%
    • 이오스
    • 3,470
    • +0.99%
    • 비트코인 캐시
    • 274,000
    • +5.51%
    • 스텔라루멘
    • 74.8
    • +0.13%
    • 트론
    • 18.3
    • +0.55%
    • 에이다
    • 56.5
    • +0.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5,000
    • +15.42%
    • 모네로
    • 69,150
    • +4.06%
    • 대시
    • 81,600
    • +0.62%
    • 이더리움 클래식
    • 5,340
    • +1.04%
    • 48.2
    • +0.21%
    • 제트캐시
    • 45,590
    • -1.47%
    • 비체인
    • 3.94
    • +0%
    • 웨이브
    • 946
    • -0.9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3
    • +2.33%
    • 비트코인 골드
    • 8,960
    • +1.24%
    • 퀀텀
    • 2,017
    • +0.7%
    • 오미세고
    • 951
    • +2.26%
    • 체인링크
    • 3,035
    • +9.88%
    • 질리카
    • 7.5
    • -0.53%
    • 어거
    • 9,740
    • +1.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