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홍남기 "하반기 16조5000억 규모 SOC 사업 신속 집행"

입력 2019-08-14 08:40 수정 2019-08-14 09:58

스마트 건설기술 R&D에 3600억, 시스템반도체 등 신산업에 1000억 투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4일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1차 경제활력대책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출처=기획재정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4일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1차 경제활력대책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출처=기획재정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4일 "16조5000억원 규모의 SOC(사회간접자본) 사업을 하반기 중 신속히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1차 경제활력대책회의에서 "공공임대 건설에 5조1000억 원, 도로 5조9000억 원, 철도에 5조2000억 원 등 SOC 사업에 투자하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최근 수출동향 점검 및 활성화 방향, 건설산업 활력제고 방안, 중소기업 연구개발(R&D) 지원체계 혁신방안이 논의됐다.

홍 부총리는 건설산업 활력제고 방안과 관련해 "3600억 원 규모 스마트 건설기술 R&D 등을 추진해 2025년까지 건설산업의 생산성과 안전성을 50% 향상시키고 스마트시티 등 고부가가치 해외투자개발 사업 수주로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중소기업 R&D 지원과 관련해서는 "이번 일본의 수출규제조치로 중소기업 R&D 중요성이 매우 높아졌다"면서 "시스템반도체, 미래형 자동차, 바이오헬스 등 신산업에 연간 1000억 원 이상 집중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단기, 소액 중심 지원체계에서 벗어나 아이디어 구현에서 스케일업까지 단계별 R&D 지원기간과 규모를 확대해 실효성을 높이겠다"며 "초기단계인 1년에는 1억 원을 지원하고, 3년 이상 성숙단계에서는 20억 원 내외로 지원 규모를 늘리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단순 보조금 방식에서 벗어나 민간 역량을 활용한 선민간투자-후정부매칭 방식의 벤처투자형 R&D를 도입하는 등 지원방식을 다양화하겠다"며 "중소기업이 대학, 출연연에 기술개발을 위탁하는 방식의 R&D를 활성화하는 등 산학연간 협력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발표된 통계청의 7월 고용동향에 대해 "지난해 1월 이후 18개월 만에 최대폭 증가했다"면서 "고용시장이 회복흐름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특히 정규직 일자리인 상용직이 지난해 1월 이후 가장 큰 폭인 43만8000명을 기록한 것에 대해 의미를 부여했다.

그는 "30~40대와 제조업 취업자 감소 등 여전히 어려운 상황"이라며 "하반기 경제, 고용여건 개선에 총력을 집중해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91,000
    • -0.95%
    • 이더리움
    • 315,800
    • -2.26%
    • 리플
    • 321.9
    • -1.95%
    • 라이트코인
    • 90,500
    • -1.25%
    • 이오스
    • 5,055
    • +0.5%
    • 비트코인 캐시
    • 451,500
    • -2.97%
    • 스텔라루멘
    • 81.94
    • -3.08%
    • 트론
    • 23.94
    • -3.27%
    • 에이다
    • 70.38
    • -1.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0,400
    • -3.95%
    • 모네로
    • 97,400
    • -0.15%
    • 대시
    • 120,000
    • -3.85%
    • 이더리움 클래식
    • 11,110
    • -0.98%
    • 66.2
    • -6.5%
    • 제트캐시
    • 71,750
    • -3.43%
    • 비체인
    • 7.932
    • -6.57%
    • 웨이브
    • 1,584
    • -6.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7
    • -3.86%
    • 비트코인 골드
    • 11,730
    • -3.22%
    • 퀀텀
    • 2,997
    • +4.35%
    • 오미세고
    • 1,271
    • -2.98%
    • 체인링크
    • 4,622
    • -6.11%
    • 질리카
    • 8.64
    • -4.12%
    • 어거
    • 15,800
    • -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