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나노엔텍, 큐리오시스와의 특허무효심판 승소

입력 2019-08-02 11:05

(사진제공=나노엔텍)
(사진제공=나노엔텍)

나노엔텍이 큐리오시스가 제기한 특허무효심판에서 승소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나노엔텍은 자사의 특허 기술을 도용했다며 큐리오시스에 특허 침해 소송과 판매중지요청 가처분 및 형사고발을 했고, 이에 큐리오시스는 해당 특허에 대해 무효심판을 청구했다.

해당 특허는 '미세 입자 계수 장치' 특허로, 나노엔텍이 개발 및 판매하고 있는 자동세포계수기의 핵심 기술이다.

세포의 계수를 위해서는 기기의 카메라가 세포를 촬영하는데 이 때, 순차적으로 이동하며 시료에 따라서는 최대 100장 이상의 이미지를 촬영하기 때문에 카운팅 정확도가 높다.

반면 본 특허가 없는 국내외의 타사 제품들은 대부분 사진을 한 장만 촬영해 계수하기 때문에 정확도가 떨어진다. 나노엔텍은 본 특허를 활용한 기술을 백혈구 및 원유체세포 분석기, 자동세포계수기 등의 제품에 적용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해 가고 있다.

나노엔텍 관계자는 "특허무효심판에서 승소함에 따라 무효심판 결과에 따라 진행될 특허 침해 소송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술강소기업으로서 회사의 지적재산권 보호에 역량을 다해 회사 가치 보호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노엔텍은 Bio-Mems 기반의 랩온어칩을 국내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한 회사이며, 현재 96개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2009년에는 글로벌 회사인 라이프테크놀러지(현재 써모피셔)에 특허 2건을 1300만 달러에 매각한 바 있으며, 2014년에는 역시 글로벌 회사인 바이오라드에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 합의금과 로열티를 받아내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기술강소기업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47,000
    • +0.02%
    • 이더리움
    • 204,700
    • -0.24%
    • 리플
    • 293
    • +1.74%
    • 라이트코인
    • 64,100
    • -1.23%
    • 이오스
    • 3,615
    • -1.42%
    • 비트코인 캐시
    • 280,000
    • -0.5%
    • 스텔라루멘
    • 75.2
    • -0.13%
    • 트론
    • 19.5
    • -1.02%
    • 에이다
    • 48.1
    • -0.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4,600
    • -3.34%
    • 모네로
    • 68,000
    • -0.87%
    • 대시
    • 75,300
    • +0.67%
    • 이더리움 클래식
    • 5,115
    • +1.09%
    • 45.9
    • +0.66%
    • 제트캐시
    • 39,490
    • +0.48%
    • 비체인
    • 7.28
    • -11%
    • 웨이브
    • 831
    • -0.4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2
    • -2.42%
    • 비트코인 골드
    • 8,585
    • +0.59%
    • 퀀텀
    • 2,211
    • -0.41%
    • 오미세고
    • 1,040
    • -1.23%
    • 체인링크
    • 3,229
    • +4.26%
    • 질리카
    • 7.78
    • +0.91%
    • 어거
    • 13,980
    • +15.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