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거침없는 19금 발언 “어린 남편 힘 빼놔야 잘 수 있다”

입력 2018-06-05 23:53 수정 2018-06-05 23:53

▲함소원-진화 부부(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함소원-진화 부부(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함소원이 어린 남편의 체력에 혀를 내둘렀다.

6일 첫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18살 나이 차를 극복하고 부부가 된 함소원‧진화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진화는 아내 함소원을 위해 돼지고기 야채 볶음과 붕어 튀김, 게이름뱅이 밥 등 중국 가정식 한상 요리를 준비했다.

음식을 먹던 함소원은 “고기는 내가 다 먹을 테니 여보는 채소를 먹어라”라고 말했고 이를 지켜보던 출연진들은 “혹시 힘 좋아질까 봐 그런 거냐”라고 놀라워했다.

이에 함소원은 “남편이 어리니까 힘을 좀 빼놔야 밤에 잠을 잘 수가 있다. 안 그러면 계속 귀찮게 한다”라며 “될 수 있으면 체력을 방전 시키려고 한다”라고 19금 발언을 이어가 웃음을 안겼다.

특히 함소원은 남자의 힘을 빼놓는다는 고사리 반찬을 남편 진화에게 먹이기까지 했고 출연진들은 “대체 어느 정도길래 그러냐”라고 말해 부부를 당황케 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79,000
    • -1.85%
    • 이더리움
    • 211,300
    • -2.13%
    • 리플
    • 300
    • -2.91%
    • 라이트코인
    • 66,650
    • -4.24%
    • 이오스
    • 3,910
    • -1.78%
    • 비트코인 캐시
    • 298,000
    • -4.57%
    • 스텔라루멘
    • 78.7
    • -6.53%
    • 트론
    • 20.6
    • -5.94%
    • 에이다
    • 51.8
    • -2.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8,300
    • -4.55%
    • 모네로
    • 70,400
    • -3.23%
    • 대시
    • 77,550
    • -2.15%
    • 이더리움 클래식
    • 5,185
    • -4.34%
    • 47
    • -4.67%
    • 제트캐시
    • 40,870
    • -2.81%
    • 비체인
    • 8.47
    • -0.24%
    • 웨이브
    • 883
    • -1.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6
    • -3.16%
    • 비트코인 골드
    • 8,945
    • -3.71%
    • 퀀텀
    • 2,350
    • -6.63%
    • 오미세고
    • 1,122
    • -6.58%
    • 체인링크
    • 3,312
    • -2.82%
    • 질리카
    • 8.22
    • +3.27%
    • 어거
    • 12,720
    • -4.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