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아 측, 향수 광고 속 디올백도 짝퉁…가판대서 구매 "악의 없었다"

입력 2022-01-20 19:54

(출처=송지아SNS)
(출처=송지아SNS)

유튜버 송지아(프리지아) 측이 광고에서 든 명품 가방이 가품임을 인정했다.

20일 송지아의 소속사 효원CNC 김효원 대표는 뉴시스를 통해 “(광고 영상 속) 가방은 가품이 맞다”라며 “악의적인 의도는 없었다”라고 밝혔다.

앞서 송지아는 지난해 9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명품 브랜드 디올뷰티 향수 광고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송지아는 디올 ‘레이디백’을 함께 들고 디올뷰티 향수 ‘미스 디올 오 드 퍼퓸’을 홍보한 바 있다. 해당 가방은 700만원이 훌쩍 넘는 고가의 가방이다.

하지만 최근 송지아가 SNS를 비롯해 유튜브, 예능 등에서 가품을 착용한 사실이 드러나며 해당 광고 역시 가품이 아니냐는 추측이 일었다. 가방의 박음질과 마감 등이 정품과 차이가 난다는 것이 그 이유였다.

이에 소속사 측은 가품이 맞다고 인정하며 사과했다. 그러면서 “처음에는 지아가 가품을 착용한 줄 몰랐다. 악의적으로 진짜처럼 보이려 했다면 덜 안타까웠을 것”이라며 “어디서 샀냐고 물으니 길 가다 예쁘면 가판대나 쇼핑몰에서 샀다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득히 소속사 측은 송지아가 유튜브 채널에 가품을 정품인 척 속여 소개한 적은 절대 없다고 강조했다. 영상이 대량 삭제되는 것에 대해서는 작은 악세서리 하나라도 가품으로 의심될 경우 삭제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한편 송지아는 넷플릭스 ‘솔로지옥’에 나오며 핫스타로 등극했다. 방송 전 40만이였던 유튜브 구독자는 방송 후 190만으로 증가하며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하지만 가품 착용 논란이 불거지며 예능 출연이 불발되는 등 위기를 맞았다.

이에 대해 송지아는 “디자이너분들의 창작물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모든 상황들에 대해 사과드린다”라며 “브랜드 론칭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으로서 논란을 심각하게 인지하고 반성하겠다”라고 사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보라를 보라”…美 뉴욕 타임스퀘어 물들인 ‘플립4 X BTS’
  • [갤럭시 언팩 2022] “아이폰 유저들도 솔깃”…편견 깬 갤럭시 Z 플립4
  • 우상혁, 바심 벽 넘지 못했다…모나코 다이아몬드리그 2위
  • 비트코인 재차 반등…“블랙록 효과로 두 배 상승”
  • 물난리 난 청주 아파트·레모네이드로 남편 독살 시도한 아내·하늘로 간 프랑스 센강 벨루가
  • 한국, U-18 세계여자핸드볼선수권 제패…비유럽 첫 우승
  • 주금공, 이달 17일부터 안심전환대출 사전 안내…이용자격 확인
  • 폭우가 할퀸 상처들…보험으로 치료받을 수 있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8.11 11:1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00,000
    • +5.41%
    • 이더리움
    • 2,480,000
    • +10.71%
    • 비트코인 캐시
    • 190,200
    • +6.67%
    • 리플
    • 503.8
    • +4.18%
    • 위믹스
    • 3,670
    • +3.09%
    • 에이다
    • 715.7
    • +5.48%
    • 이오스
    • 1,717
    • +9.92%
    • 트론
    • 93.8
    • +2.91%
    • 스텔라루멘
    • 166.3
    • +3.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450
    • +3.45%
    • 체인링크
    • 12,040
    • +6.93%
    • 샌드박스
    • 1,797
    • +6.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