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국감] 23개 보험방송, 비용 절감 핑계로 개인정보 수집

입력 2021-10-05 11:15

시청자 정보 부당유용 행위 집중 조사 받는 20개사 23개 프로그램

▲2021년 4월 방통위 모니터링 대상 사업자 (20개사 23개) (사진제공=정필모 의원실)
▲2021년 4월 방통위 모니터링 대상 사업자 (20개사 23개) (사진제공=정필모 의원실)

보험 비용을 절감해준다며 개인정보하고 수집하고 판매한 것으로 의심되는 23개 보험방송이 공개됐다.

5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정필모 의원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법인보험대리점의 협찬을 받아 제작된 보험상담 방송프로그램 중 방송통신위원회의 ‘시청자 정보 부당유용 행위 집중 조사’를 받게 되는 방송사는 20곳, 이곳에서 진행된 방송 프로그램은 23개였다.

정 의원실에 따르면 지상파 방송(KNN, KBC, TBC, TJB, CJB, JTV, JIBS, UBC, G1, OBS)과 종편(채널A), 경제전문채널(SBS BIZ, 한국경제TV, MTN, 매일경제TV, 팍스경제TV, 이데일리TV, 서울경제TV, 내외경제TV, 토마토TV)에서 보험방송을 편성한 것으로 확인했다.

프로그램별로 살펴보면, 지역민방은 △유불리 상담소 △행복설계 알짜배기, 박미선과 돈워리 돈해피 △보험탄탄 인생탄탄 △우리집 머니스토리 △재테크쇼 돈직구 △보험사용설명서 △리치라이프 △가정경제전담수사본부 △행복설계 알짜배기 등이다.

경제신문채널 방송 프로그램은 △미스터플랜 100세 △보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보험의 재발견 △120인생 유비무환 △보험 해결사 △NEW 보험365 △보험 스쿨 △보험 플랜119 △보험 불만제로 △토마토 보험통 △보험으로 몸보신 등이며, 종편은 유일하게 채널A 황금나침반이 포함됐다.

이 같은 프로그램들은 재무설계업체의 직원들을 재무 전문가로 출연하는 협찬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무료 상담을 미끼로 시청자의 개인정보를 수집해 자사 보험설계사들에게 판매했다.

정필모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일부 방송에서 영업용 DB 수집을 위해 생방송은 물론 재방송, 타 방송사 녹화본을 송출하는 형태의 ‘셔틀방송’을 통해 무차별적으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다”면서 “지난해 국정감사 이후에도 방통위에서 실효적인 대책이 나오지 않다 보니 1년 동안 피해가 끊이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정 의원은 ”방송서비스 제공과정에서 알게 된 시청자 정보를 부당하게 유용하는 것은 방송법 제85조의2 제1항 제6호의 금지행위를 위반하는 것”이라며 “제대로 된 집중 조사가 이뤄지는지 점검하고 지켜볼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293,000
    • -8.43%
    • 이더리움
    • 3,425,000
    • -11.6%
    • 비트코인 캐시
    • 416,700
    • -8.44%
    • 리플
    • 832.4
    • -8.47%
    • 라이트코인
    • 150,000
    • -11.71%
    • 에이다
    • 1,469
    • -12.61%
    • 이오스
    • 3,085
    • -9.02%
    • 트론
    • 79.02
    • -8.44%
    • 스텔라루멘
    • 271.6
    • -10.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5,100
    • -5.94%
    • 체인링크
    • 23,490
    • -14.43%
    • 샌드박스
    • 4,494
    • -15.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