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인트로메딕, 中 최대 바이오 클러스터 단지에 캡슐내시경 생산공장 건설 추진

입력 2019-11-18 10:09

인트로메딕이 중국 최대 의료 및 바이오 클러스터 단지인 ‘중국의약성’에 현지 생산 거점을 확보한다.

인트로메딕은 중국 총판인 ‘리첸 포스 사이언스&테크놀로지(이하 리첸)’와 중국 장쑤성 타이저우시에 캡슐내시경 생산공장 건설을 추진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리첸은 타이저우시에 있는 중국의약성 내 6000㎡ 규모의 의료기기 공장단지 중 1600㎡ 규모 대지에 캡슐내시경 공장을 오는 2020년까지 완공시킨다는 계획이다.

중국의약성은 중국 과학기술부와 국가위생계획생육위원회, 국가식품약품감독관리총국, 국가중의약관리국, 장쑤성 인민 정부가 공동으로 건설한 중국 최대 규모의 의료도시이며 면적만 30만㎢에 달하는 중국 최초의 국가급 의료 및 바이오 클러스터 단지다.

인트로메딕은 타이저우시가 중국의 의료관광 메카로 평가받는 만큼 캡슐내시경을 현지 의료진에게 소개하는데 최적의 장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트로메딕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은 캡슐내시경을 생산비용과 유통 환경이 우수한 중국 공장에서 생산해 경쟁사 대비 우위를 점할 계획”이라며 “리첸과 생산부터 마케팅까지 긴밀한 협업을 통해 빠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국 중상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중국 내 캡슐내시경 시장은 2016년 100억 위안(한화 약 1조6500억 원)에서 2019년 250억 위안(한화 약 4조1400억 원)으로 급성장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09,000
    • -1.16%
    • 이더리움
    • 187,300
    • -0.21%
    • 리플
    • 256.4
    • -1.8%
    • 라이트코인
    • 62,100
    • -2.36%
    • 이오스
    • 4,160
    • -0.02%
    • 비트코인 캐시
    • 362,700
    • -3.64%
    • 스텔라루멘
    • 65.55
    • -2.73%
    • 트론
    • 18.81
    • -1.78%
    • 에이다
    • 50.82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05,000
    • -6.98%
    • 모네로
    • 71,350
    • -0.14%
    • 대시
    • 116,200
    • -2.92%
    • 이더리움 클래식
    • 9,860
    • -2.76%
    • 44.82
    • -3.76%
    • 제트캐시
    • 56,650
    • -3.08%
    • 비체인
    • 6.495
    • -0.93%
    • 웨이브
    • 988.1
    • -1.7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4
    • -1.66%
    • 비트코인 골드
    • 11,700
    • +0.34%
    • 퀀텀
    • 2,166
    • -1.72%
    • 오미세고
    • 880.1
    • -2.46%
    • 체인링크
    • 2,849
    • -2.06%
    • 질리카
    • 5.711
    • -0.33%
    • 어거
    • 17,000
    • +9.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