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신보-기업은행,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업무협약

입력 2019-08-29 10:00

최대 4년간 신규보증, 컨설팅 등 지원

▲조경식(앞줄 왼쪽 두 번째) 신용보증기금 이사와 최현숙(앞줄 왼쪽 세 번째) IBK중소기업은행 부행장이 28일 서울 중구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신용보증기금)
▲조경식(앞줄 왼쪽 두 번째) 신용보증기금 이사와 최현숙(앞줄 왼쪽 세 번째) IBK중소기업은행 부행장이 28일 서울 중구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과 IBK중소기업은행은 일시적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재도약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은 신보가 6월 도입한 기업개선 프로그램이다.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일시적인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최대 4년간 신규보증,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 대상기업은 총여신 10억 원 이상 100억 원 이하인 제조업, 혁신형 중소기업, 고용창출기업 중 신보와 기업은행이 지원한 합산 채권액이 총대출의 50%를 초과하는 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신보는 △신규보증 지원(고정보증료율 1%) △기존 보증 전액 만기 연장 및 보증료 우대(최대 0.5%포인트 차감) △경영진단 컨설팅 △매출채권보험료 할인 등을 지원하고, 중소기업은행은 △신규대출 지원 △신규대출 및 기존대출 금리 인하(최대 2%포인트) △기존 대출 전액 만기 연장 등을 지원한다.

신보는 올해 60개 기업을 지원하고, 2020년부터 향후 5년간 700개 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밸류업 프로그램은 주로 채권행사를 유예하는 기존 워크아웃제도와 달리 신규보증, 채무조정 등을 통해 중소기업의 부실을 예방하고 경쟁력을 향상하는 효과적인 사전구조조정 프로그램”이라며 “신보는 정부의 ‘제조업 르네상스 비전’을 확산시킬 수 있도록 사회적 가치와 성장잠재력이 있는 중소기업의 재도약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28,000
    • +0.23%
    • 이더리움
    • 177,100
    • +1.96%
    • 리플
    • 270
    • +1.5%
    • 라이트코인
    • 53,700
    • +0.85%
    • 이오스
    • 3,218
    • +0.41%
    • 비트코인 캐시
    • 251,000
    • +0.72%
    • 스텔라루멘
    • 65.4
    • +0.46%
    • 트론
    • 17.2
    • +0.58%
    • 에이다
    • 45.1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300
    • +1.07%
    • 모네로
    • 63,100
    • +0.24%
    • 대시
    • 60,750
    • +0.5%
    • 이더리움 클래식
    • 4,602
    • +1.34%
    • 42.8
    • +1.18%
    • 제트캐시
    • 34,400
    • -2.13%
    • 비체인
    • 8.23
    • +1.23%
    • 웨이브
    • 682
    • +1.4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2
    • +0.91%
    • 비트코인 골드
    • 7,000
    • -1.13%
    • 퀀텀
    • 2,057
    • +0.39%
    • 오미세고
    • 874
    • -0.57%
    • 체인링크
    • 2,416
    • +1.05%
    • 질리카
    • 7.7
    • +4.19%
    • 어거
    • 12,170
    • -1.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