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속보) 문 대통령 “아세안, 북한 포용해 달라…북과 교류협력 강화되길”

문재인 대통령은 싱가포르 국빈 방문 마지막 날인 13일 “한국과 아세안 간에 구축된 다양한 협력과 교류 증진의 틀 내로 북한을 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북한이 비핵화 조치를 진정성 있게 실천해 나간다면 아세안이 운영 중인 여러 회의체에 북한을 참여시키고 북한과의 양자 교류 협력이 강화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현지시간) 싱가포르 오차드 호텔 내 행사장에서 싱가포르 동남아연구소(ISEAS)가 주최하는 ‘싱가포르 렉쳐’에 초대돼 이같이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