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우진비앤지, 돼지유행성설사병 바이러스 백신 판매 시작

동물약품 전문기업인 우진비앤지는 돼지유행성설사병 바이러스 백신(Porcine Epidemic Diarrhea Virus) ‘이뮤니스 PED-M’의 판매를 시작한다고 12일 밝혔다.

우진비앤지 PED-M은 주로 어린 일령의 돼지에 감염되어 80% 이상의 폐사율을 보이는 돼지유행성설사병 바이러스 백신이다. 새로운 변종 PED 바이러스는 지난 2014년 국내뿐 아니라 미국을 비롯한 북미와 남미에도 발생해 양돈 산업에 큰 피해를 줬던 질병이다.

우진비앤지는 변종 PED 바이러스 출현 즉시 연구를 시작해 백신균주를 개발하고 특허를 등록했다. 전임상과 임상시험을 통해 지난 4월 제품허가를 받은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PED-M 백신 출시 전 전국 농장에서 샘플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탁월한 효과와 안전성을 입증했다”며 “올해 처음으로 경남 김해 지역의 사육단지에서 PED 질병이 발생했지만 PED-M 백신을 접종한 농장에서는 PED가 발생되지 않아 바이러스의 감염 억제를 증명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뮤니스 PED-M 백신은 출시 전부터 선주문을 받아 첫 번째 국가검정을 진행한 15만 두(頭) 접종량의 백신 전량 판매와 더불어 추가 22만 두 접종량도 이달 안으로 판매가 진행될 예정”이라며 “내년에는 관납사업과 일반 농장판매를 동시에 공략해 판매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우진비앤지는 올해 12월 돼지열병백신(CSF)에 대한 임상 승인을 받아 추가적으로 양돈의 주요 질병인 PCV2, PRRS, 백신 등을 상용화해 내년 하반기부터는 백신의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백신제조 기술을 인정받아 벨기에와 인도에 기술을 수출한 바 있다. PED-M백신은 기존 바이러스 및 변이주에 효과가 탁월해 국내뿐 아니라 자돈 설사 문제로 큰 피해를 입고 있는 동남아 및 미주 지역 등 해외에서도 각광받고 있다. 회사는 베트남, 태국, 러시아, 멕시코 등 해외 여러 국가에 제품 등록을 진행하고 있어 내년 하반기부터는 수출이 개시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강재구 우진비앤지 대표는 “올해 40주년을 기념해 백신의 첫 제품이 출시되어 제2의 도약을 할 수 있는 첫걸음을 성공적으로 시작하게 됐다”며 “2020년 국내 동물약품 업체 1위, 2025년 글로벌 톱10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56,000
    • -2.54%
    • 이더리움
    • 267,100
    • -2.44%
    • 리플
    • 391
    • -2.73%
    • 라이트코인
    • 118,000
    • -3.19%
    • 이오스
    • 5,140
    • -1.43%
    • 비트코인 캐시
    • 379,100
    • -4.02%
    • 스텔라루멘
    • 115
    • -2.54%
    • 트론
    • 32.3
    • -3.86%
    • 에이다
    • 92.2
    • -4.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800
    • -4.23%
    • 모네로
    • 99,100
    • -1.78%
    • 대시
    • 157,500
    • -1.19%
    • 이더리움 클래식
    • 7,440
    • +0.47%
    • 103
    • -4.62%
    • 제트캐시
    • 100,700
    • -4%
    • 비체인
    • 7.65
    • -3.28%
    • 웨이브
    • 2,305
    • -2.8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
    • -3.93%
    • 비트코인 골드
    • 29,000
    • -4.22%
    • 퀀텀
    • 3,880
    • -5.84%
    • 오미세고
    • 2,056
    • -0.14%
    • 체인링크
    • 4,287
    • -6.13%
    • 질리카
    • 17.6
    • -4.34%
    • 어거
    • 19,000
    • -3.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