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센징 뜻 몰랐나?…'수원' 최성근, 혐한 발언 논란 '뭇매'

입력 2020-02-04 10:47

▲최성근, '조센징' 발언 논란 사과. (출처=최성근 인스타그램)
▲최성근, '조센징' 발언 논란 사과. (출처=최성근 인스타그램)

프로축구 최성근이 한국인을 비하하는 '조센징'이라는 표현으로 뭇매를 맞았다.

최성근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팀 동료인 조성진, 김민우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시하며 "조센징 행복하자"라는 문구를 남겼다.

'조센징'은 조선인의 일본어 발음으로 단어 뜻 자체만으로 혐오적 의미가 없지만, 일제 강점기 이후부터 한국인을 비하하는 표현으로 쓰이고 있다.

이에 축구 팬들은 거센 비난을 보냈다. 팬들은 "조센징 뜻 몰랐던 건가", "역사 공부 좀 해라", "부주장이 저런 표현을 쓰다니" 등의 날선 시선을 보였다.

더욱이 그가 과거 일본 구단에서 뛰었던 사실이 전해지며, 더 큰 파장이 일었다.

논란이 일자 최성근은 사과에 나섰다.

최성근은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과문에서 "부족하고 생각이 짧아 저의 의도와는 다르게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됐다"라며 "앞으로 더 주의하고 반성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특히 저희 팀 동료와 구단 관계자, 팬분들께 좋지 않은 모습 보여드려 죄송하다"라고 밝혔다.

한편 1991년생인 최성근은 2012년 반포레 고후에 입단한 뒤, 2017년 수원삼성으로 이적했다.

2014년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에서는 금메달을 획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320,000
    • +2.49%
    • 이더리움
    • 3,715,000
    • +3.86%
    • 비트코인 캐시
    • 664,000
    • +2.23%
    • 리플
    • 1,210
    • +8.81%
    • 라이트코인
    • 196,000
    • +3.21%
    • 에이다
    • 2,722
    • +7.55%
    • 이오스
    • 5,210
    • +3.89%
    • 트론
    • 119.7
    • +4.72%
    • 스텔라루멘
    • 355.6
    • +4.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9,300
    • +1.88%
    • 체인링크
    • 29,570
    • +6.64%
    • 샌드박스
    • 837.9
    • +10.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