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이투데이 말투데이] 분서갱유(焚書坑儒)/개츠비 곡선

입력 2019-12-11 05:00

조성권 국민대 객원교수

☆ 알렉산더 솔제니친 명언

“위대한 작가는 말하자면 그의 나라에서는 제2의 정부이다. 그렇기 때문에 어떤 정권도 별 볼 일 없는 작가라면 몰라도 위대한 작가를 좋아한 적이 없다.”

러시아 소설가. 옛 소련의 인권탄압을 기록한 ‘수용소 군도’로 인해 반역죄로 추방되어 20년간 미국에서 망명생활을 한 ‘러시아의 양심’으로 불린 작가. ‘이반 데니소비치의 하루’, ‘암병동’ 등을 남겼다. 그는 오늘 태어났다. 1918~2008.

☆ 고사성어 / 분서갱유(焚書坑儒)

‘책을 불태우고 선비를 생매장하여 죽인다’는 뜻. 진(秦)나라 승상(丞相) 이사(李斯)가 주장한 탄압책을 받아들여 시황제(始皇帝)가 학자들의 정치 비평을 금하기 위하여 경서(經書)를 불태우고(焚書), 학자들을 구덩이에 생매장해 파묻은(坑儒) 가혹한 정치를 이르는 말이다. 원전은 사기(史記).

☆ 시사상식 / 개츠비 곡선 (Gatsby curve)

경제적 불평등이 클수록 세대 간 계층 이동성이 낮다는 것을 보여주는 곡선. 소득불평등이 심한 국가일수록 부모의 소득과 자녀가 성인이 된 후의 소득이 비슷한 정도, 즉 세대 간 소득탄력성도 높게 나타난다. 가난하게 태어나 큰 부자가 되는 내용의 소설 ‘위대한 개츠비’ 주인공 이름을 따 붙였다. 소득불평등이 심한 미국, 영국에서는 부와 가난이 대물림돼 부모 소득과 자녀 소득이 50%가량 관련되지만, 소득이 비교적 평등한 핀란드, 노르웨이 등 복지국가는 상관관계가 20% 미만으로 훨씬 낮게 나타난다.

☆ 속담 / 죄지은 놈 옆에 있다가 벼락 맞는다

나쁜 일을 한 사람과 함께 있다가 덤터기로 죄 없이 벌을 받거나 누명을 쓰게 된다는 뜻.

☆ 유머 / 부부를 위한 비밀 처방

“서로를 사랑해라(Love One Another).” 그 처방이 효험이 없어지면 마지막 단어를 가운데로 가져와서 “다른 사람을 사랑해라(Love Another One).”

채집/정리:조성권 국민대 경영대학원 객원교수, 멋있는 삶 연구소장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49,000
    • -2.39%
    • 이더리움
    • 187,100
    • -1.63%
    • 리플
    • 261.2
    • -2.76%
    • 라이트코인
    • 64,350
    • -2.79%
    • 이오스
    • 4,079
    • -1.71%
    • 비트코인 캐시
    • 388,200
    • -0.44%
    • 스텔라루멘
    • 67.24
    • -6%
    • 트론
    • 18.9
    • -3.42%
    • 에이다
    • 49.9
    • -4.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28,500
    • -5.6%
    • 모네로
    • 70,350
    • -5.38%
    • 대시
    • 117,100
    • -5.56%
    • 이더리움 클래식
    • 10,150
    • -3.61%
    • 46.72
    • +3.25%
    • 제트캐시
    • 56,800
    • -5.18%
    • 비체인
    • 6.352
    • -5.64%
    • 웨이브
    • 970
    • -1.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6
    • -4.31%
    • 비트코인 골드
    • 11,460
    • -7.43%
    • 퀀텀
    • 2,168
    • -2.65%
    • 오미세고
    • 908.7
    • -2.37%
    • 체인링크
    • 2,820
    • -7.24%
    • 질리카
    • 5.731
    • -1.7%
    • 어거
    • 15,160
    • -5.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