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정경심 구속 후 5차 소환…'사모펀드 비리' 집중 규명

입력 2019-11-05 11:43

▲취재진의 질문 받는 정경심 교수 (연합뉴스)
▲취재진의 질문 받는 정경심 교수 (연합뉴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5일 검찰에 출석해 구속 후 다섯번 째 소환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정 교수를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3일 정 교수가 구속된 이후 네차례에 걸쳐 소환해 조사했다. 정 교수는 지난달 31일과 이달 4일에는 '건강상의 이유'로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하고 조사에 불응했다.

검찰은 이날 정 교수를 상대로 지난 3·4차 조사 때와 비슷하게 사모펀드 비리 관련 혐의를 집중적으로 조사할 전망이다. 1·2차 조사 때는 '입시비리'와 '증거조작' 의혹을 주로 다뤘다.

검찰은 정 교수 구속 만료 기간인 11일 전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를 추가해 기소할 예정이다. 검찰은 추가 수사 결과를 토대로 표창장 위조의 구체적 방식과 공범 관계 등을 보완해 조만간 공소장 변경을 신청할 방침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04,000
    • -0.2%
    • 이더리움
    • 207,100
    • +0.24%
    • 리플
    • 296
    • +1.37%
    • 라이트코인
    • 65,300
    • -0.15%
    • 이오스
    • 3,640
    • -1.67%
    • 비트코인 캐시
    • 282,900
    • -1.29%
    • 스텔라루멘
    • 76.6
    • +0.13%
    • 트론
    • 19.9
    • +0%
    • 에이다
    • 48.8
    • -1.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8,900
    • -2.64%
    • 모네로
    • 68,200
    • +0.15%
    • 대시
    • 76,100
    • +1.81%
    • 이더리움 클래식
    • 5,160
    • -0.58%
    • 46.2
    • +0%
    • 제트캐시
    • 40,150
    • +0.68%
    • 비체인
    • 7.76
    • -7.84%
    • 웨이브
    • 834
    • -0.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1
    • -2.02%
    • 비트코인 골드
    • 8,645
    • +0.06%
    • 퀀텀
    • 2,279
    • +2.75%
    • 오미세고
    • 1,070
    • +0.94%
    • 체인링크
    • 3,212
    • +1.01%
    • 질리카
    • 8.61
    • +12.55%
    • 어거
    • 13,870
    • +11.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