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투자유망상품] 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웰링턴글로벌퀄리티(주식)

입력 2019-10-16 15:57

잉여현금흐름 우수한 글로벌 기업 투자

‘양질의 기업’을 발굴하는 건 성공적인 투자에 있어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다. 이를 위해 기업의 성장성, 배당성향, 영업이익 등 그 기준과 접근법 역시 다양하다. 최근에는 기업의 ‘잉여현금흐름’에 주목하는 추세다. ‘잉여현금흐름’은 기업이 영업활동을 통해 벌어들인 현금에서 각종 비용과 세금, 설비투자 등을 빼고 남은 잔여 현금흐름을 말한다. 기업의 실제 자금 사정이 얼마나 양호한지 살펴볼 수 있으며 연말 배당여력을 보여주는 지표로도 활용된다. 요컨대 ‘양질의 기업’은 매출액에서 잉여현금흐름이 차지하는 비중이 높고, 잉여현금흐름이 꾸준히 증가하며, 이를 주주에게 배당이나 자사주 매입의 방식으로 환원하는 기업으로 정의할 수 있다.

한국투자증권은 ‘잉여현금흐름’이 우수한 글로벌 기업에 투자하는 ‘한국투자웰링턴글로벌퀄리티펀드’를 추천한다. 이 펀드는 △기업 이익의 질 △현금흐름 증가율 △밸류에이션 △주주이익환원 등 4개의 주요 투자 기준에 따라 전 세계 3000여 개 기업 중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은 60~90개 종목에 분산 투자한다. 거시경제 상황을 감안한 운용 전략을 통해 변화하는 시장환경에 대처한다. 위험 선호 시장환경에서는 밸류에이션과 성장성 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은 종목의 비중을 늘리고, 위험 회피 상황에서는 현금흐름이 좋고 배당률이 높은 종목의 비중을 늘리는 방식이다.

본 펀드는 웰링턴자산운용에서 위탁운용한다. 1928년 설립된 웰링턴자산운용은 국부펀드와 기금 자금 전문운용사로 운용자산 1200조 원대의 초대형 하우스이다. 한국투자증권은 2016년 5월 웰링턴자산운용과 전략적 사업제휴(MOU)를 맺고 첫 번째 화이트라벨링(White labeling) 상품으로 ‘한국투자웰링턴글로벌퀄리티펀드’를 출시했다.

환 헤지형과 환 노출형 중 선택하여 가입할 수 있다. 보수는 클래스 A 기준 선취판매 수수료 1.0%, 총 보수 연 1.668%(판매 0.7%, 운용 0.90%, 기타 0.068%)이며 환매수수료는 없다. 클래스 C는 선취판매 수수료가 없는 대신 총 보수가 연 2.168%(판매 1.2%, 운용 0.90%, 기타 0.068%)이며 역시 환매수수료는 없다. 상품 가입은 한국투자증권 전 영업점과 인터넷을 통해 가능하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00,000
    • -2.02%
    • 이더리움
    • 209,200
    • -2.88%
    • 리플
    • 304
    • -2.88%
    • 라이트코인
    • 66,900
    • -3.25%
    • 이오스
    • 3,888
    • -1.92%
    • 비트코인 캐시
    • 309,400
    • -4.51%
    • 스텔라루멘
    • 84.6
    • -1.4%
    • 트론
    • 21.6
    • -4.42%
    • 에이다
    • 50.2
    • +1.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400
    • -3.5%
    • 모네로
    • 73,700
    • -3.15%
    • 대시
    • 79,300
    • -1.43%
    • 이더리움 클래식
    • 5,315
    • -3.63%
    • 46.5
    • +0.65%
    • 제트캐시
    • 42,050
    • -0.61%
    • 비체인
    • 8.38
    • +0.48%
    • 웨이브
    • 899
    • +0.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9
    • -5.25%
    • 비트코인 골드
    • 9,305
    • -1.95%
    • 퀀텀
    • 2,531
    • -5.35%
    • 오미세고
    • 1,186
    • +2.6%
    • 체인링크
    • 3,474
    • -4.9%
    • 질리카
    • 7.56
    • +6.63%
    • 어거
    • 12,610
    • -4.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