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특징주] 와이지엔터, 마약 의혹 비아이 계약 해지 ‘반등’

입력 2019-06-13 09:41

와이지엔터테인먼트가 소속 가수의 마약 복용 의혹 논란에도 소폭 상승했다.

13일 오전 9시 39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는 와이지엔터테인먼트가 전일 대비 350원(1.10%) 상승한 3만2300원에 거래 중이다.

전날 디스패치는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아이콘'의 멤버 비아이가 2016년 8월 대마초, LSD 등 마약 복용 의혹을 제기했다.

와이지엔터 측은 "김한빈(비아이)은 이번 일로 인한 파장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당사 역시 엄중히 받아들여 그의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며 "YG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관리 책임을 절감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내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23,000
    • -2.26%
    • 이더리움
    • 173,200
    • -1.65%
    • 리플
    • 262
    • -2.24%
    • 라이트코인
    • 52,250
    • -2.15%
    • 이오스
    • 3,120
    • -2.99%
    • 비트코인 캐시
    • 244,900
    • -2.31%
    • 스텔라루멘
    • 63.4
    • -3.21%
    • 트론
    • 16.8
    • -1.75%
    • 에이다
    • 43.5
    • -3.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000
    • +0%
    • 모네로
    • 63,150
    • +0.16%
    • 대시
    • 60,000
    • -2.2%
    • 이더리움 클래식
    • 4,439
    • -3.16%
    • 41.1
    • -2.84%
    • 제트캐시
    • 35,870
    • -4.07%
    • 비체인
    • 7.5
    • -10.61%
    • 웨이브
    • 633
    • -5.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
    • -5.41%
    • 비트코인 골드
    • 6,785
    • -3%
    • 퀀텀
    • 2,052
    • -1.44%
    • 오미세고
    • 868
    • -1.25%
    • 체인링크
    • 2,658
    • +10.15%
    • 질리카
    • 6.83
    • -9.54%
    • 어거
    • 11,900
    • -2.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