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케이뱅크, 중신용 대출고객 금리ㆍ한도 혜택 강화

입력 2019-02-21 12:22 수정 2019-02-21 13:22

케이뱅크는 대출한도 체계를 개선하고 가산금리를 인하했다고 21일 밝혔다.

케이뱅크는 중신용 고객을 대상으로 ‘슬림K 신용대출’의 한도 혜택을 확대했다. 대출 최대 한도 5000만 원까지는 그대로 유지하되 신용평가 시 중신용 고객이 기존보다 더 큰 금액을 받을 수 있도록 한도 산출 체계를 개선했다.

금리는 체크카드 이용(0.40%), 예·적금가입(0.40%), 원리금 정상납부(0.20%) 실적 충족 시 1.00%의 우대금리를 받아 최저 연 4.46%(이하 21일 기준)이다.

‘직장인K 신용대출’의 경우 가산금리를 최대 0.25%포인트 낮췄다. ‘직장인K 마이너스통장’의 인하 폭은 최대 0.35%포인트다.

변경된 가산금리는 ‘직장인K 신용대출’의 경우 기존 연 1.96~5.86%에서 1.96~5.61%로, ‘직장인K 마이너스통장’은 연 2.16~6.16%에서 2.16~5.81%로 적용됐다. 중신용 고객일수록 가산금리 인하 폭이 크도록 조정했다.

이와 함께 재직기간 조건도 동일기업 6개월에서 3개월 이상으로 대출신청 가능 대상을 확대했다.

직장인K 신용대출은 급여이체 조건 우대금리인 0.50%를 적용하면 최저 연 3.32%, 마이너스통장 최저 연 3.52%로 보다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케이뱅크 ‘직장인K 신용대출’과 ‘직장인K 마이너스통장’의 한도는 최대 1억5000만 원까지이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앞으로도 가격 경쟁력뿐 아니라 ICT와 융합을 통한 혁신으로 고객 혜택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15,000
    • +1.4%
    • 이더리움
    • 174,100
    • +0.35%
    • 리플
    • 266
    • +2.31%
    • 라이트코인
    • 53,200
    • +0.85%
    • 이오스
    • 3,190
    • +0.76%
    • 비트코인 캐시
    • 249,500
    • +0%
    • 스텔라루멘
    • 65
    • +0.31%
    • 트론
    • 17.3
    • +1.76%
    • 에이다
    • 45.1
    • +2.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600
    • +1.25%
    • 모네로
    • 63,750
    • -0.23%
    • 대시
    • 62,200
    • +4.01%
    • 이더리움 클래식
    • 4,573
    • +2.53%
    • 42.1
    • -2.09%
    • 제트캐시
    • 34,450
    • -1.66%
    • 비체인
    • 8.34
    • +3.6%
    • 웨이브
    • 671
    • +2.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7
    • +3.65%
    • 비트코인 골드
    • 7,060
    • +0.57%
    • 퀀텀
    • 2,056
    • +1.23%
    • 오미세고
    • 873
    • +1.39%
    • 체인링크
    • 2,459
    • +4.15%
    • 질리카
    • 7.4
    • +10.12%
    • 어거
    • 12,180
    • -0.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