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원·달러 NDF 1123.0/1123.3원..1.4원 하락

역외환율은 하락했다.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위험자산선호 현상이 벌어졌기 때문이다. 실제 뉴욕 증시는 기술주와 에너지 관련주를 중심으로 이틀째 상승세를 이어간 반면, 2년물 채권금리는 연준(Fed) 금리인상 가능성에 10년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11일(현지시간)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23.0/1123.3원에 최종 호가되며 거래를 마쳤다.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왑포인트 -0.75원(서울외환중개 기준)을 감안하면 전장 현물환 종가(1125.3원) 대비 1.4원 내린 것이다.

달러·엔 환율은 111.61엔을, 유로·달러 환율은 1.1601달러를, 달러·위안은 6.8753위안을 각각 기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