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국GM 사태' 3월 자동차산업 생산ㆍ수출 전년比 두 자릿수 감소

한국GM 생산ㆍ내수판매 각각 25.4%ㆍ57.6% 급감

국내 자동차산업의 생산, 수출, 내수가 동반 하락했다. 특히, 생산(-10.7%)과 수출(-10.3%)은 1년 전 같은 기간 보다 두자릿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통상자원부는 3월 국내 자동차산업 동향을 잠정 집계한 결과 전년 동월대비 생산(-10.7%), 내수(-1.5%), 수출(-10.3%) 모두 감소했다고 12일 밝혔다. 다만, 지난달과 비교하면 생산ㆍ내수ㆍ수출 모두 30%이상 증가했다.

3월 자동차 생산은 36만3457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7% 줄었다. 해외 재고조정과 수출 감소에 따른 생산량 조절, 조업일 감소(1일) 등의 여파가 컸다. 현대(-9.3%), 기아(-6.6%), 쌍용(-15.7%), 르노삼성(-5.3%)이 감소했으며, 특히 한국GM의 생산은 24.5% 급감한 모습이다.

내수는 1.5% 감소한 16만6481대 기록했다. 특히 군산공장 폐쇄 조치, 노사갈등으로 위기를 맞고 있는 한국GM은 내수 판매가 57.6% 급감했다. 국산차 4.1% 감소한 13만8876대를 기록한 반면, 수입차는 14.2% 증가한 2만7605대를 판매했다. 내수 시장에선 현대의 그랜저 하이브리드, 아이오닉 전기차 등 친환경차 판매(9372대)가 전년 동월대비 37.9% 증가했다.

수출은 신차 출시를 앞둔 기존 모델의 수출 감소와 미국지역 재고조정 등에 따라 전년 동월 대비 10.3% 감소한 22만3855대를 수출했다. 북미ㆍ중동ㆍ아시아 지역 수출은 감소했으나, EU지역 수출은 증가해 금액 기준으로 전년 동월대비 8.6% 감소한 37억6000만 달러 어치를 수출했다.

수출 지역별로는 북미(14억9200만 달러)에서 20.2%나 감소했다. 또 중남미(2억3900만 달러, -18.9%), 아시아(1억8000만 달러, -35.8%), 중동(3억1200만 달러, -41.7%)에서도 수출이 큰 폭으로 줄었다.

다만, 유럽연합(EU)(8억8700만 달러ㆍ32.1% 증가)과 기타 유럽(2억6700만 달러ㆍ40.3%)쪽 수출은 각각 증가했다.

자동차부품 수출은 북미와 아시아 지역에서의 완성차 판매와 현지 생산량 감소 등으로 전년 동월대비 11.1% 감소한 19억4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424,000
    • +2.26%
    • 이더리움
    • 227,700
    • -0.26%
    • 리플
    • 325
    • -0.61%
    • 라이트코인
    • 89,250
    • +0.56%
    • 이오스
    • 4,330
    • -1.14%
    • 비트코인 캐시
    • 373,400
    • +1.36%
    • 스텔라루멘
    • 94.5
    • -2.28%
    • 트론
    • 21.2
    • -0.93%
    • 에이다
    • 74.4
    • -2.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7,300
    • -0.06%
    • 모네로
    • 97,400
    • +0.78%
    • 대시
    • 141,200
    • -1.33%
    • 이더리움 클래식
    • 8,615
    • +3.55%
    • 98.4
    • -7.17%
    • 제트캐시
    • 69,750
    • -1.76%
    • 비체인
    • 6.29
    • -2.33%
    • 웨이브
    • 2,954
    • +53.8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5
    • -7.41%
    • 비트코인 골드
    • 16,850
    • -0.53%
    • 퀀텀
    • 3,063
    • -0.75%
    • 오미세고
    • 1,497
    • -2.03%
    • 체인링크
    • 2,510
    • -3.65%
    • 질리카
    • 13.3
    • -3.62%
    • 어거
    • 18,040
    • +6.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