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르노삼성자동차, ‘3년 연속 무분규’ 2017 임금 협상 마무리

[이투데이 안경무 기자]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가 12일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에서 박동훈 사장과 김효성 노조위원장을 포함한 관계자 50여 명이 자리한 가운데 2017년 임금 협상을 마무리하는 조인식을 가졌다. 르노삼성자동차 관계자는 “노사간 신뢰를 바탕으로 3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마무리 했다”고 전했다.

이날 노‧사 양측은 △기본급 6만2400원 인상 △경영 성과 격려금 400만 원 △무분규 타결 격려금 150만 원 △우리사주 보상금 50만 원 △생산성 격려금 150% 지급 등을 골자로 하는 합의안에 대해 57.8% 찬성으로 최종 합의했다.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사장은 “임금 협상 조인식을 통해 노‧사간 신뢰를 확인했다”며 “회사가 당면한 내수 침체와 글로벌 경쟁 심화 상황을 함께 극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