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 다운로드 60만건 돌파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 이미지(사진=한국감정원)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 이미지(사진=한국감정원)
한국감정원은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 누적 다운로드 건수가 국민 편익 앱으로는 공공기관 최고 수준인 60만 건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부동산정보 앱은 부동산 시세 및 매물정보, 부동산 시장 동향, 아파트 관리비 등을 총망라하는 종합부동산 정보 서비스로, 2015년 2월 출시된 지 2년만에 60만건에 이르게 됐다.

출시 이후 국민 맞춤형 기능 개발, 사용자의견 수렴 등 지속적인 업데이트로 약 25종의 정보를 탑재하고 있고 하루 평균 1천여건 다운로드 되고 있으며 일평균 열람건수는 평일 20만건, 주말 70만건에 이르고 있다.

특히 부동산정보 앱은 지난해 12월에 행정자치부 주관 ‘정부3.0 서비스 알리미’ 시상에서 190여개 앱 중 최우수 앱으로 선정됐다.

주요기능으로 부동산 시세(아파트 매매/전세 시세), 실거래가, 공시가격 등 부동산가격과 부동산시장동향에 대한 통계자료 및 거래정보 등을 조회할 수 있고 최근 추가된 기능 중 ‘한번에 다 보여주는 원샷정보’는 한번의 클릭으로 시세, 실거래가, 공시가격, 가격동향 등의 모든 정보를 다 보여줘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 하고 있다.

또한 개인별 맞춤형 주거설계 서비스인 ‘마이홈 플래너’는 보유자금, 희망주거지역, 소득금액 등 간단한 입력만으로 최적의 주거유형을 자동으로 추천받을 수 있다.

아울러 아파트관리비도 부동산정보 앱 으로 확인할 수 있는데 공개항목을 공용관리비, 개별사용료 등 47종으로 세분화해 결과를 우수, 양호, 보통, 유의, 점검필요로 공개해 우리아파트와 유사아파트의 관리비를 비교할 수 있다.

최근에는 상업ㆍ업무용 부동산 실거래가를 추가 제공하고 건축물에너지 정보를 아파트관리비와 더불어 확인 할 수 있게 됐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향후에는 사용자 위치에서 버튼 하나로 가장 가까운 아파트 정보가 표시되는 현 위치 APT 검색 기능, 처음 사용자도 쉽게 앱을 사용할 수 있는 앱 도우미 추가, 다양한 규모의 통계 등으로 국민 편의성을 더욱더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920,000
    • +0%
    • 이더리움
    • 240,200
    • +0%
    • 리플
    • 335
    • +0%
    • 라이트코인
    • 92,150
    • +0%
    • 이오스
    • 4,442
    • +0%
    • 비트코인 캐시
    • 387,300
    • +0%
    • 스텔라루멘
    • 96.6
    • +0%
    • 트론
    • 21.8
    • +0%
    • 에이다
    • 76.8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8,700
    • +0%
    • 모네로
    • 103,400
    • +0%
    • 대시
    • 149,6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6,750
    • +0%
    • 88.4
    • +0%
    • 제트캐시
    • 72,650
    • +0%
    • 비체인
    • 6.18
    • +0%
    • 웨이브
    • 1,767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2
    • +0%
    • 비트코인 골드
    • 17,230
    • +0%
    • 퀀텀
    • 3,130
    • +0%
    • 오미세고
    • 1,466
    • +0%
    • 체인링크
    • 3,361
    • +0%
    • 질리카
    • 13.3
    • +0%
    • 어거
    • 15,30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