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중대재해법 확대에 中企 안전 역량 향상 지원

입력 2024-04-01 16:3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승우 한국남부발전 사장이 1일 부산 본사에서 '중소기업 안전울타리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손영기 부산고용노동청 산재예방지도과장, 김일호 부산중소벤처기업청  청장, 이승우 사장, 공흥두 안전보건공단 부산광역본부장) (사진제공=한국남부발전)
▲이승우 한국남부발전 사장이 1일 부산 본사에서 '중소기업 안전울타리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손영기 부산고용노동청 산재예방지도과장, 김일호 부산중소벤처기업청 청장, 이승우 사장, 공흥두 안전보건공단 부산광역본부장) (사진제공=한국남부발전)

한국남부발전이 중대재해처벌법 50인 미만 기업 확대 적용에 따라 지역 소규모 중소기업의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안전 역량 향상 지원사업에 나선다.

남부발전은 1일 부산 본사에서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부산지방고용노동청, 안전보건공단 부산광역본부와 '중소기업 안전울타리' 지원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중소협력사를 보호하는 울타리가 되겠다는 뜻에서 지어진 ‘중소기업 안전울타리 지원사업’은 안전 전문가가 현장을 방문, 안전 진단 및 컨설팅을 통한 안전보건 관리 체계의 구축과 함께 위험성 평가 실행력 강화 및 안전용품 제공 등을 지원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50인 미만 지역 소규모 사업장의 중대재해 예방과 안전의식 고취, 안전 문화 확산에 기관 간 협력이 필요하다는 데 뜻이 모이며 이뤄졌다. 이들 기관은 이번 사업으로 상대적으로 중대재해에 취약한 소규모 중소기업의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은 "중대재해처벌법이 50인 미만 사업장까지 확대 적용됨에 따라 재해 예방과 법 준수에 어려움이 많은 중소기업을 지원하고자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라며 "이번 지원사업이 중대재해 예방과 및 종사자의 안전을 지켜주는 튼실한 울타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음주운전 걸리면 일단 도망쳐라?"…결국 '김호중 방지법'까지 등장 [이슈크래커]
  • 제주 북부에 호우경보…시간당 최고 50㎜ 장맛비에 도로 등 곳곳 침수
  • ‘리스크 관리=생존’ 직결…책임경영 강화 [내부통제 태풍]
  • 맥도날드서 당분간 감자튀김 못 먹는다…“공급망 이슈”
  • 푸틴, 김정은에 아우르스 선물 '둘만의 산책'도…번호판 ‘7 27 1953’의 의미는?
  • 임영웅, 솔로 가수 최초로 멜론 100억 스트리밍 달성…'다이아 클럽' 입성
  • 단독 낸드 차세대 시장 연다… 삼성전자, 하반기 9세대 탑재 SSD 신제품 출시
  • 손정의 ‘AI 대규모 투자’ 시사…日, AI 패권 위해 脫네이버 가속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6.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765,000
    • +0.05%
    • 이더리움
    • 4,971,000
    • -1.11%
    • 비트코인 캐시
    • 553,500
    • +0.54%
    • 리플
    • 694
    • -1.14%
    • 솔라나
    • 189,800
    • -2.37%
    • 에이다
    • 546
    • -0.18%
    • 이오스
    • 813
    • +0.62%
    • 트론
    • 164
    • -0.61%
    • 스텔라루멘
    • 132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000
    • +0.32%
    • 체인링크
    • 20,410
    • +0.39%
    • 샌드박스
    • 469
    • +2.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