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박원순 시장, 박재갑 교수에게 혼쭐난 사연은?

입력 2011-11-07 07:09 수정 2011-11-07 08:08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이 '금연 전도사'인 박재갑 서울대의대 교수한에게 혼쭐난 사연이 알려졌다.

7일 박재갑 교수와 서울시에 따르면 박 교수는 지난 1일 자신이 대표를 맡고 있는 '한국 담배제조 및 매매 금지 추진운동본부' 명의로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항의 공문을 보냈다.

항의 공문의 주요 내용은 서울시의 금연공원 내 흡연구역 설치계획을 즉시 철회하라는 것이다.

당초 서울시는 금연구역으로 지정된 시내 공원 20곳 중 15곳에 이달 말까지 흡연구역 34곳을 설치하겠다는 정책을 박 시장 당선 전인 지난달 18일 발표한 바 있다.

이러한 소식을 접한 박재갑 교수는 곧바로 박 시장에게 공문을 발송했다.

박 교수는 공문에서 "금연공원에 흡연구역을 설치하는 것은 금연공원 지정의 주요 이유인 '간접흡연피해방지의 원칙'에 위배되는 조치"라며 "간접흡연 피해 방지를 위해 금연공원 내 흡연구역 지정은 어떠한 이유에서도 허용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특히 개방형 흡연구역은 금연공원 지정의 의의를 훼손하는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흡연구역 설치를 즉각 중단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박 시장은 그의 지적에 공감을 표하고 서울시의 금연정책 전반을 논의한 것은 물론 박 교수의 요구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는 답변을 내놓았다.

한편 박원순 대표는 지난 2006년 사회 각계각층 인사 158명 중 한 명으로 참여해 '담배제조 및 매매 등의 금지에 관한 법률(안)'을 국회에 청원하기도 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70,000
    • +2.43%
    • 이더리움
    • 204,800
    • +0.29%
    • 리플
    • 342
    • -0.58%
    • 라이트코인
    • 63,650
    • +0.71%
    • 이오스
    • 3,407
    • +0.12%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4.42%
    • 스텔라루멘
    • 74.5
    • -0.27%
    • 트론
    • 18.1
    • -0.55%
    • 에이다
    • 56.2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400
    • +5.88%
    • 모네로
    • 66,450
    • +1.06%
    • 대시
    • 81,200
    • +0.62%
    • 이더리움 클래식
    • 5,250
    • -0.1%
    • 48.5
    • +1.89%
    • 제트캐시
    • 45,700
    • -1.74%
    • 비체인
    • 3.93
    • -0.76%
    • 웨이브
    • 955
    • +2.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
    • +3.63%
    • 비트코인 골드
    • 8,965
    • +1.01%
    • 퀀텀
    • 2,000
    • +0.3%
    • 오미세고
    • 943
    • +1.29%
    • 체인링크
    • 3,083
    • +11.1%
    • 질리카
    • 7.59
    • +1.47%
    • 어거
    • 9,575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