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HDC-한화에너지,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 공동추진 협약 체결

입력 2019-11-05 15:23

총 1조4000억 원 규모…한화에너지와 지속적 협력관계 구축

▲유병규(왼쪽부터) HDC 부사장과 정몽규 HDC 회장,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 김영욱 한화에너지 상무가 5일 서울 삼성동 HDC 사옥에서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 공동추진 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HDC)
▲유병규(왼쪽부터) HDC 부사장과 정몽규 HDC 회장,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 김영욱 한화에너지 상무가 5일 서울 삼성동 HDC 사옥에서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 공동추진 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HDC)
HDC와 한화에너지는 서울 삼성동 HDC 사옥에서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 공동추진 협약을 5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은 경남 통영시 광도면 성동조선해양 내 27만5269㎡의 부지에 1012㎿급 LNG 복합화력 발전소 1기와 20만㎘급 저장 탱크 1기 등을 건설해 운영하는 프로젝트다. 총 사업비만 1조 4000억 원에 달한다.

이번 협약으로 HDC는 발전소의 건설과 운영을, 한화에너지는 천연가스 공급을 담당하게 되며 향후 유휴 부지 개발 등에 있어서도 양사가 협력해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은 정부의 제6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반영돼 HDC가 2013년 통영에코파워를 설립하고 발전사업허가를 취득해 사업을 추진해 왔다. 2020년 말까지 산업통상자원부의 공사계획 인가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1년 착공해 3년여의 공사를 거쳐 2024년 상반기 상업운전을 개시한다는 계획이다.

정몽규 HDC 회장은 “종합에너지전문기업인 한화에너지와의 공동추진 협약을 통해 보다 안정적이고 효율적으로 사업이 추진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은 지역경제 발전 등 통영의 미래 성장에도 기여할 것이며, 무공해 청정연료인 천연가스를 사용해 온실가스 저감효과도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도 “이번 천연가스발전사업은 회사의 비전에 걸맞게 신재생에너지와 석탄 기반 열병합발전사업의 가교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상징성이 높다”며 “HDC와 지속 협력하면서 성과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88,000
    • -0.23%
    • 이더리움
    • 211,700
    • -0.24%
    • 리플
    • 305
    • -0.65%
    • 라이트코인
    • 67,850
    • +0.67%
    • 이오스
    • 3,901
    • -0.33%
    • 비트코인 캐시
    • 306,000
    • -1.45%
    • 스텔라루멘
    • 84.2
    • +0.48%
    • 트론
    • 21.5
    • -1.38%
    • 에이다
    • 51.1
    • +0.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200
    • -1.11%
    • 모네로
    • 72,500
    • -0.34%
    • 대시
    • 79,100
    • +0.44%
    • 이더리움 클래식
    • 5,380
    • +0.28%
    • 49.3
    • +6.02%
    • 제트캐시
    • 41,840
    • +0.14%
    • 비체인
    • 8.48
    • -5.99%
    • 웨이브
    • 896
    • -0.5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
    • +1.67%
    • 비트코인 골드
    • 9,225
    • +0.38%
    • 퀀텀
    • 2,461
    • -2.61%
    • 오미세고
    • 1,175
    • -4.55%
    • 체인링크
    • 3,376
    • -3.49%
    • 질리카
    • 8.03
    • +4.56%
    • 어거
    • 13,060
    • +2.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