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종합] 수색당국 "독도 헬기 추락 현장서 시신 3구 발견"

입력 2019-11-02 14:54

1구 인양 완료, 나머지도 잠수사 투입해 직접 인양

▲2일 오전 독도 인근 해상에서 지난달 31일 추락한 소방헬기의 구조수색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연합뉴스)
▲2일 오전 독도 인근 해상에서 지난달 31일 추락한 소방헬기의 구조수색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연합뉴스)

독도 해역 헬기 추락사고 현장에서 시신 3구가 발견됐다.

2일 수색당국에 따르면 이날 헬기 추락현장 수색 과정에서 동체가 발견된 해역에서 동체 안에서 2구, 동체 밖에서 1구 등 총 3구의 시신이 발견됐다.

전날 동체 밖에서 해저면에 엎드린 상태로 발견된 1구를 포함한 집계다.

이들은 모두 실종자로 추정되며, 이 중 1구는 인양이 완료했다. 나머지 시신들도 잠수사가 투입돼 직접 인양하는 방식으로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군은 이날 해군 해난구조대(SSU) 소속 심해잠수사 50여 명을 추락 현장에 투입해 수중 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나머지 실종자 발견을 위한 수중 수색과 동체 정밀 점검도 진행 중이다.

사고 현장에는 수중수색을 맡은 청해진함을 비롯해 해군함정 5척, 해경함정 5척, 관공선 5척, 어선 3척 등 18척이 투입돼 독도 남쪽 약 37㎞를 10개 수색구역으로 나눠 해상수색을 벌이고 있다.

해군 측은 "감압챔버를 이용한 잠수는 한번 작업하고 올라왔다가 다시 내려가는 테크니컬 잠수보다 이동 시간을 줄일 수 있다"며 "현장에서의 작업 시간을 늘리기 위해 좀 더 효율적인 잠수 방법을 택했다"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77,000
    • -0.15%
    • 이더리움
    • 216,300
    • -0.23%
    • 리플
    • 318
    • +0%
    • 라이트코인
    • 71,050
    • -1.11%
    • 이오스
    • 4,020
    • -0.79%
    • 비트코인 캐시
    • 333,700
    • -1.01%
    • 스텔라루멘
    • 89.1
    • -2.52%
    • 트론
    • 22.6
    • +1.8%
    • 에이다
    • 50.4
    • -0.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2,700
    • -1.29%
    • 모네로
    • 73,350
    • +1.1%
    • 대시
    • 81,550
    • -0.18%
    • 이더리움 클래식
    • 5,665
    • -0.7%
    • 46
    • +0.44%
    • 제트캐시
    • 42,430
    • -0.77%
    • 비체인
    • 7.18
    • -4.65%
    • 웨이브
    • 897
    • -1.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1
    • +0%
    • 비트코인 골드
    • 9,800
    • -2.2%
    • 퀀텀
    • 2,538
    • +2.5%
    • 오미세고
    • 1,107
    • +0.27%
    • 체인링크
    • 3,300
    • +3.19%
    • 질리카
    • 7.18
    • +1.7%
    • 어거
    • 13,610
    • -1.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