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메르세데스-벤츠, 중기부와 손잡고 자동차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돕는다

입력 2019-10-22 09:44

커넥티드카 스타트업 해커톤ㆍ스타트업 아우토반 등 스타트업 역량 강화할 사업 추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국내 자동차 분야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기술 개발 지원을 위해 협력한다고 22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번 협력으로 ‘커넥티드카 스타트업 해커톤과 ‘스타트업 아우토반’ 등 국내 유망 스타트업의 역량을 강화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도모할 수 있는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다임러 그룹의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MBUX) 기반의 애플리케이션 및 온라인 서비스를 24시간 이내에 개발하는 프로그래밍 경진대회인 ‘스타트업 해커톤’에서 스타트업 역량 강화를 위해 협력한다. 이 대회는 오는 12월 한국에서 열린다.

‘스타트업 해커톤’ 대회 최우수팀에는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과 연구개발비 2억 원이 지원되고, 우수한 잠재력과 역량을 보여준 수상팀들에게는 향후 메르세데스-벤츠 R&D 코리아 센터와 협업해 사업성 및 양산 적용 검토를 받을 기회가 주어진다.

아울러 2020년 다임러 그룹의 대표적인 글로벌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 ‘스타트업 아우토반(STARTUP AUTOBAHN)’을 한국에서 최초로 공동 개최하고, 미래 모빌리티 분야의 스타트업을 함께 발굴 및 육성할 계획이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은 “메르세데스-벤츠는 그동안 다양한 산업에서 경쟁력을 갖춘 국내 기업들이 다임러와의 협력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해 왔다”며 “앞으로도 정부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의 스타트업을 발굴하는 다양한 플랫폼을 도입하여 혁신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고 더 많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우리 스타트업들도 더 큰 성장을 위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하고 성장해야 한다” 며 “중소벤처기업부와 메르세데스-벤츠의 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할 혁신 스타트업들이 육성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14,000
    • -0.94%
    • 이더리움
    • 205,700
    • -1.63%
    • 리플
    • 297
    • +0.68%
    • 라이트코인
    • 64,600
    • -1.45%
    • 이오스
    • 3,647
    • -2.02%
    • 비트코인 캐시
    • 283,500
    • -1.97%
    • 스텔라루멘
    • 76.7
    • -2.54%
    • 트론
    • 19.9
    • -1%
    • 에이다
    • 49.2
    • -2.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8,500
    • -5.51%
    • 모네로
    • 68,400
    • -0.29%
    • 대시
    • 76,350
    • +1.13%
    • 이더리움 클래식
    • 5,135
    • +0.1%
    • 46.4
    • -0.85%
    • 제트캐시
    • 39,900
    • -1.97%
    • 비체인
    • 8.06
    • -7.99%
    • 웨이브
    • 846
    • -1.1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1
    • -6.13%
    • 비트코인 골드
    • 8,660
    • -1.14%
    • 퀀텀
    • 2,253
    • -2.26%
    • 오미세고
    • 1,050
    • -4.63%
    • 체인링크
    • 3,173
    • -3.44%
    • 질리카
    • 8.99
    • +14.59%
    • 어거
    • 12,160
    • -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