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강지환 필리핀 사진, "女 신원 오리무중"…性 추문 수사대상 되나

입력 2019-07-16 11:15

강지환 필리핀 사진, 강간 혐의 인정에 재조명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배우 강지환이 강간 혐의를 인정한 가운데 그의 5년 전 성 추문이 새삼 도마에 오른 모양새다. 이른바 '강지환 필리핀 사진'으로 알려진 사진 속 베일에 싸인 여성의 정체가 관건이 됐다.

16일 강지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강지환과의 전속 계약을 해지한다"라고 발표했다. 앞서 지난 9일 업무 관계자였던 여성 두 명을 각각 성폭행하고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된 뒤 혐의를 인정하면서 나온 입장이다.

관련해 지난 2014년 불거졌던 강지환의 필리핀 사진이 새삼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당시 한 필리핀 여성이 SNS를 통해 잠든 강지환 옆에 누운 자신의 사진을 촬영해 게재한 바 있어서다. 당시 강지환 측은 "현지 가이드의 아내가 장난을 친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그럼에도 강지환 필리핀 사진에 대한 논란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았다.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해당 여성에 대한 정보들이 확산됐고, 이 과정에서 해당 여성이 SNS 상에 자신을 '미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111,000
    • -3.58%
    • 이더리움
    • 287,000
    • -8.34%
    • 리플
    • 291.3
    • -8.77%
    • 라이트코인
    • 80,500
    • -10.06%
    • 이오스
    • 4,714
    • -4.07%
    • 비트코인 캐시
    • 390,100
    • -12.36%
    • 스텔라루멘
    • 73.28
    • -9.74%
    • 트론
    • 20.81
    • -11.52%
    • 에이다
    • 62.56
    • -9.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86,500
    • -12.41%
    • 모네로
    • 88,300
    • -5.81%
    • 대시
    • 106,100
    • -12.1%
    • 이더리움 클래식
    • 10,140
    • -8.48%
    • 57.1
    • -13.09%
    • 제트캐시
    • 63,800
    • -10.33%
    • 비체인
    • 6.981
    • -11.01%
    • 웨이브
    • 1,540
    • -1.7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0.5
    • -9.89%
    • 비트코인 골드
    • 10,250
    • -11.94%
    • 퀀텀
    • 2,643
    • -11.46%
    • 오미세고
    • 1,107
    • -12.07%
    • 체인링크
    • 4,144
    • -8.3%
    • 질리카
    • 7.182
    • -14%
    • 어거
    • 14,260
    • -8.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