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아이들 뛰어놀게 하니 비만율 1.8%P↓

입력 2019-07-03 12:00

복지부 '건강한 돌봄놀이터' 사업 성과 발표

(이투데이 DB)
(이투데이 DB)

초등학교 저학년 아동들에게 영양·식생활 체험과 놀이형 신체활동 프로그램을 제공한 결과 비만율이 1.8%포인트(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지난해 초등돌봄교실 이용 아동(초등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건강한 돌봄놀이터(아동비만 예방사업)’ 사업을 진행해 이 같은 성과를 얻었다고 3일 밝혔다.

건강한 돌봄놀이터는 아동들에게 놀이형 영양 교육과 신체활동 교육을 제공하고 비만도 및 건강습관을 측정·평가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전국 93개 보건소, 305개 초등학교의 아동 1만542명을 대상으로 사업을 실시했다.

주요 성과를 보면 프로그램 참여 전후 과체중·비만 아동 비율은 20.3%에서 18.5%로 1.8%P 하락했다. 비만 판정지표인 체질량지수(BMI, Body Mass Index)도 17.29kg/㎡에서 17.23kg/㎡으로, 0.06kg/㎡ 감소했다.

영양지식(100점 만점)은 83.25점에서 88.01점으로 4.76점 올랐다. 식생활 태도 점수도 73.34점에서 74.30점으로 0.96점 상승했다.

주당 중강도 신체활동 시간은 참여 전 778.15분에서 참여 후 969.31분으로 191.16분 증가했다. 주중 앉아서 보낸 평균시간은 303.46분에서 267.42분으로 36.04분 줄었다.

전체 응답의 83.6%는 프로그램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83.3%가 올해에도 다시 참여하길 희망한다고 답했다. 학교 내 돌봄 담당교사의 경우에는 프로그램 만족률(95.0%)과 재참여 희망률( 91.7%), 다른 학교로 확대 희망률(94.0%) 등이 모두 높았다.

정영기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건강한 돌봄놀이터 사업의 성과가 입증된 만큼 올해에는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까지 대상을 확대하고, 프로그램 운영기간도 3개월에서 한 학기로 늘렸다”며 “아동 비만대책의 핵심과제로서 이 사업을 통해 성장기 아동들이 건강한 생활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내용을 개발하고 프로그램의 질을 향상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76,000
    • +2.45%
    • 이더리움
    • 205,100
    • +0.2%
    • 리플
    • 342
    • -0.29%
    • 라이트코인
    • 63,650
    • +0.71%
    • 이오스
    • 3,406
    • +0.09%
    • 비트코인 캐시
    • 264,900
    • +4.5%
    • 스텔라루멘
    • 74.5
    • -0.27%
    • 트론
    • 18.1
    • -0.55%
    • 에이다
    • 56.2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500
    • +5.98%
    • 모네로
    • 67,550
    • +2.74%
    • 대시
    • 81,200
    • +0.62%
    • 이더리움 클래식
    • 5,250
    • -0.1%
    • 48.5
    • +1.89%
    • 제트캐시
    • 45,700
    • -1.74%
    • 비체인
    • 3.93
    • -0.76%
    • 웨이브
    • 955
    • +2.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
    • +3.63%
    • 비트코인 골드
    • 8,965
    • +1.01%
    • 퀀텀
    • 2,000
    • +0.3%
    • 오미세고
    • 943
    • +1.29%
    • 체인링크
    • 3,080
    • +10.99%
    • 질리카
    • 7.59
    • +1.47%
    • 어거
    • 9,575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