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LG 롤러블 TV, 디자인 고장 이탈리아 밀라노 데뷔

입력 2019-04-02 10:00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서 공개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 제품 이미지(사진제공 LG전자)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 제품 이미지(사진제공 LG전자)

LG전자가 디자인의 본고장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롤러블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을 선보인다.

LG전자는 9일(현지시간)부터 14일까지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19(Milan Design Week)’에 참여해, 롤러블 올레드 TV를 중심으로 ‘LG 시그니처(LG SIGNATURE)’ 전시관을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LG 시그니처 전시관은 롤러블 올레드 TV가 지향하는 ‘공간에 대한 재정의’을 주제로, 시각·청각 등 다양한 요소를 통해 롤러블 올레드 TV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롤러블 올레드 TV는 올해 초 세계최대 IT 전시회 ‘CES 2019’에서 처음 공개돼 ‘최고 TV’로 선정되는 등 극찬을 받았다. LG전자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는 롤러블 올레드 TV를 통해 올레드만 가능한 공간 혁신 등을 집중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 전시관 조성을 위해 세계적인 건축설계업체 ‘포스터 앤 파트너스(Foster Partners)’와 협업했다. 창(窓)을 통해 들어오는 빛과 롤러블 올레드 TV를 활용해 다채로운 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포스터 앤 파트너스’는 롤러블 올레드 TV 제품 디자인에도 참여했다. LG전자가 제품 디자인에 건축설계업체와 협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포스터 앤 파트너스’ 공간설계전문가들의 노하우를 적극 반영해 기존 TV와 다른 새로운 관점의 디자인을 완성했다. ‘포스터 앤 파트너스’는 알루미늄 소재 선정을 비롯, 말았다 펼치는 화면 구현, TV가 놓이는 공간과의 조화 등을 고려한 미니멀 디자인을 완성하는 데 기여했다.

‘포스터 앤 파트너스’는 애플의 신사옥을 비롯, 런던 밀레니엄 브리지, 뉴욕 허스트 타워 등을 설계한 세계 10대 건축회사다.

LG 롤러블 올레드 TV는 화면을 둥글게 말거나 펼 수 있는 플렉서블 TV다. 백라이트가 필요 없어 얇고, 다양한 형태로 만들 수 있는 올레드의 강점을 극대화했다.

LG 롤러블 올레드 TV는 ‘CES 혁신상’ 수상을 비롯,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최고상, ‘iF 디자인’ 본상 등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휩쓸며 디자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조성구 LG전자 HE디자인연구소장 상무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은 디스플레이 기술 진화의 정수이자 공간에 대한 새로운 가치를 더한 혁신 제품”이라며 “기존 TV에서는 경험하지 못한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해 프리미엄 TV 리더십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01,000
    • -1.18%
    • 이더리움
    • 173,900
    • -1.31%
    • 리플
    • 254
    • -1.93%
    • 라이트코인
    • 52,500
    • -3.05%
    • 이오스
    • 3,140
    • -1.44%
    • 비트코인 캐시
    • 248,900
    • -1.46%
    • 스텔라루멘
    • 64.7
    • -2.27%
    • 트론
    • 17
    • -3.41%
    • 에이다
    • 43.5
    • -2.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000
    • -3.31%
    • 모네로
    • 62,750
    • -2.79%
    • 대시
    • 59,550
    • -2.06%
    • 이더리움 클래식
    • 4,440
    • -1.88%
    • 42
    • -0.94%
    • 제트캐시
    • 33,270
    • +1.84%
    • 비체인
    • 8.03
    • -8.44%
    • 웨이브
    • 654
    • -4.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6
    • -3.14%
    • 비트코인 골드
    • 7,010
    • -1.75%
    • 퀀텀
    • 2,012
    • -2.9%
    • 오미세고
    • 853
    • -2.96%
    • 체인링크
    • 2,390
    • -4.02%
    • 질리카
    • 6.72
    • -2.89%
    • 어거
    • 12,140
    • +1.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