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연신내ㆍ온수ㆍ서부면허시험장... 서울시 '新전략거점' 선정

124만㎡ 부지에 산업ㆍ일자리 거점 선정... 2021년까지 기본구상안 수립

▲연신내 불광 지역 거점(출처=서울시)
▲연신내 불광 지역 거점(출처=서울시)

서울시가 성장 잠재력ㆍ파급력이 큰 저개발 지역을 새로운 산업ㆍ일자리 전략 거점으로 육성한다.

시는 연신내ㆍ불광 60만㎡, 온수역세권 54만㎡, 서부운전면허시험장 10만㎡ 등 세 지역을 미래 성장 동력과 일자리 창출, 지역균형발전을 선도할 새로운 전략 거점으로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시는 다음 달 중 3개 사업대상지별 개발 방향과 구체적 실현 전략 마련을 위한 기본구상안 수립 절차에 착수해 2021년까지 구상안을 내놓을 방침이다.

시는 '2040 서울플랜', '생활권계획' 등 관련 법정 계획과 정합성을 유지하면서 추진할 수 있도록 실행 계획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연신내ㆍ불광은 은평구의 지역 중심지인데도 주거지 위주여서 전략적 육성이 필요한 지역으로 꼽힌다. 시는 혁신 창조산업 활성화를 위한 선제적인 개발 방향을 마련한다는 목표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A노선을 고려해 역세권 개발, 고양시 등과 상호보완적 산업기능 도입을 검토할 계획이다.

온수역세권 일대는 서울 서부 관문지역으로 현재 재정비 중인 '온수역 지구단위계획'과 병행해 서남권 발전 방향인 '준공업 지역 혁신을 통한 신성장 산업 거점 육성 및 주민 생활 기반 강화'를 목표로 계획을 추진한다.

서부운전면허시험장 일대는 시설 노후화와 이용자 감소 추세로 개발 필요성이 제기되는 지역이다. 시는 상암DMC, 마곡산업단지 등 주변과 연계해 일자리 창출과 산업 네트워크 중심지로 활용하는 방안을 수립한다.

김선순 서울시 지역발전본부장은 "지역 특성에 맞는 전략을 수립해 산업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며 "성장 잠재력 있는 지역을 지속 발굴하고 후속 사업을 연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698,000
    • -1.7%
    • 이더리움
    • 246,200
    • -0.08%
    • 리플
    • 332
    • +2.47%
    • 라이트코인
    • 85,800
    • +0.59%
    • 이오스
    • 4,548
    • +1.65%
    • 비트코인 캐시
    • 362,200
    • +0.14%
    • 스텔라루멘
    • 77.2
    • -3.62%
    • 트론
    • 19.7
    • +0%
    • 에이다
    • 69.9
    • -0.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8,200
    • -0.29%
    • 모네로
    • 80,500
    • -1.47%
    • 대시
    • 106,100
    • -2.39%
    • 이더리움 클래식
    • 7,100
    • -0.14%
    • 83.1
    • -1.07%
    • 제트캐시
    • 63,100
    • -0.94%
    • 비체인
    • 5.61
    • -1.92%
    • 웨이브
    • 1,989
    • -0.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3
    • +1.3%
    • 비트코인 골드
    • 12,990
    • -1.29%
    • 퀀텀
    • 2,636
    • -3.02%
    • 오미세고
    • 1,245
    • -2.2%
    • 체인링크
    • 2,220
    • +4.18%
    • 질리카
    • 11.7
    • -2.5%
    • 어거
    • 12,710
    • +1.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