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상반기 수입차 10만9314대 판매…전년比 22%↓

일부 브랜드 물량부족 여파 누적 판매량 줄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5월 수입차 판매 1~2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글로벌 시장에 판매 중인 E-클래스 라인업의 모습. (출처=다임러미디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5월 수입차 판매 1~2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글로벌 시장에 판매 중인 E-클래스 라인업의 모습. (출처=다임러미디어)

올해 상반기 수입차 판매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 감소했다.

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1~6월까지 새로 등록된 수입 승용차 누적대수가 10만9314대로 집계됐다.

전년 상반기 14만109대보다 22% 줄어든 수치다.

브랜드별 누적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가 3만3116대로 1위에 올랐다.

이어 △BMW(1만7966대) △렉서스(8372대) △토요타(6319대) △혼다(5684대)가 뒤를 이었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이 6만8843대로 전체의 63%를 차지했다. 이어 2000cc~3000cc 미만이 3만2194대로 29.5%에 달했다.

베스트셀링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E 300으로 총 7958대가 팔렸다. 이어 E300 4매틱이 5353대로 2위, 4915대가 팔린 렉서스 ES300h가 3위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 윤대성 부회장은 "상반기 수입 승용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 물량부족 등으로 전년대비 감소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81,000
    • -2.55%
    • 이더리움
    • 248,000
    • -1.74%
    • 리플
    • 347
    • -4.67%
    • 라이트코인
    • 88,750
    • -0.56%
    • 이오스
    • 4,608
    • -5.09%
    • 비트코인 캐시
    • 370,100
    • -3.42%
    • 스텔라루멘
    • 98.3
    • +5.81%
    • 트론
    • 20
    • -3.38%
    • 에이다
    • 73.6
    • +2.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500
    • -2.95%
    • 모네로
    • 85,000
    • -1.96%
    • 대시
    • 115,600
    • +2.57%
    • 이더리움 클래식
    • 7,290
    • -3.57%
    • 86.1
    • +1.65%
    • 제트캐시
    • 71,000
    • +10.59%
    • 비체인
    • 5.53
    • -3.66%
    • 웨이브
    • 2,031
    • +0.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0.45%
    • 비트코인 골드
    • 13,350
    • -2.41%
    • 퀀텀
    • 2,778
    • -1.35%
    • 오미세고
    • 1,318
    • -4.22%
    • 체인링크
    • 2,190
    • +8.74%
    • 질리카
    • 12.1
    • -1.63%
    • 어거
    • 12,440
    • -3.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