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PONSORED

에이티젠 NK뷰키트, 카자흐스탄 보건부 판매인허가 승인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

에이티젠은 정밀 면역 검사용 의료기기 NK뷰키트가 카자흐스탄 보건부로부터 의료기기 판매인허가 승인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에이티젠은 지난 2016년 카자흐스탄의 디씨티바이오젠과 NK뷰키트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에이티젠은 이번 인허가 승인으로 카자흐스탄 공공의료 부문 진출 가속화 및 민간의료 부문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카자흐스탄은 현지 의료기기 생산기반이 약해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고, 보건의료 현대화 추진으로 한국의 의료기기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에이티젠은 NK뷰키트의 카자흐스탄 건강보험 등재 절차도 진행 중이다. 지난해 8월 카자흐스탄 정부가 주도하는 NK뷰키트의 대장암 임상실험을 시작했다. 이 실험은 NK뷰키트를 통한 NK세포 활성도 검사가 대장암 사전 판별 검사로 현지 건강보험에 등재되기 위한 절차 중 하나라고 회사 측은 밝힌 바 있다.

카자흐스탄은 우리나라 건강보험 제도를 벤치마킹해 50세 이상 성인에게 대장암검사를 해주는 시스템을 조속한 시일 내에 시행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 시스템이 도입되더라도 검사 환경이 열악한 현지에서 대상자 전체의 대장암검사가 이뤄지기 힘들고 사고 확률도 높다”며 “대장내시경을 하기 전에 NK세포 활성도 검사와 분변잠혈검사를 동시에 진행하면 검사 대상자를 감소시킬 수 있기 때문에 공공의료에서도 NK뷰키트의 활용도가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상우 에이티젠 대표는 “보건의료 현대화는 카자흐스탄뿐만 아니라 중앙아시아 전체로 퍼지고 있는 중요한 이슈”라며 “카자흐스탄의 성공적인 진입을 발판 삼아 근접 국가로 NK뷰키트 도입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