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412.20
    ▼ 3.85 -0.16%
    코스닥 668.05
    ▼ 6.43 -0.96%

코스피, 2370선 회복… 외국인 ‘팔자’

[이투데이 이민호 기자]

코스피가 2370선을 회복하며 이달 들어 종가 기준 최고치를 기록했다.

14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7.48포인트(0.74%) 오른 2377.66포인트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피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0.23% 오른 2365.54포인트로 개장했다. ‘네 마녀의 날’(선물·옵션 동시 만기일)을 맞아 눈치보기 장세를 이어가던 코스피는 장 막판 기관의 순매도 규모가 감소하면서 상승 마감했다.

투자자별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026억 원과 87억 원을 순매도 하며 외국인의 매도세가 두드러졌다. 개인은 1913억 원을 순매수했다.

업종별로는 대형주와 중형주가 전 거래일 대비 각각 0.81%, 0.26% 오른 반면, 소형주는 0.12% 내렸다. 의약품이 3.57%로 가장 큰 오름폭을 보였으며, 의료정밀(1.69%), 전기전자(1.31%), 기계(0.35%), 금융업(0.64%) 등이 상승했다. 통신업(-2.73%), 운수창고(-1.94%), 철강금속(-1.72%), 종이목재(-0.48%) 등은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6.93%), NAVER(4.94%), 현대차(2.24%), KB금융(1.52%) 등이 올랐다. 삼성전자는 3만4000원(1.37%) 오른 251만5000원을, SK하이닉스는 1100원(1.45%) 오른 7만6800원을 각각 기록했다. 반면 POSCO(-2.85%), SK텔레콤(-2.81%), 현대모비스(-0.70%), LG화학(-0.12%) 등은 하락했다.

이날 거래량은 2억8310만 주, 거래대금은 6조3821만 원으로 집계됐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6.32포인트(0.96%) 오른 665.41포인트에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 시장에서 개인과 기관은 각각 312억 원과 34억 원을 순매도 했고, 외국인은 612억 원을 순매수 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서는 신라젠(20.16%), 셀트리온(2.75%), 메디톡스(2.24%), 에스에프에이(2.11%) 등이 상승했고, 나노스(-4.82%), 포스코켐텍(-3.31%), CJ E&M(-1.41%) 등은 하락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