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성, 과거 얼짱 시절 사진보니…‘만화에서 갓 튀어나온 미소년 느낌’

입력 2015-08-13 07:51

▲배우 김혜성 (출처=온라인커뮤니티 )

배우 김혜성의 데뷔 전 얼짱시절 모습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남자를 울려’ 특집으로 영화 ‘퇴마: 무녀굴’의 네 주연배우 유선, 차예련, 김성균, 김혜성이 출연했다.

이날 MC 규현은 김혜성에 대해 “데뷔 전부터 14만 명 팬을 거느렸던 원조 얼짱 출신”이라고 소개했고, 김혜성은 “얼짱 붐이었을 때 우연하게 얼짱으로 유명세를 탔다”며 “내가 원조 얼짱이었다”고 과거를 밝혔다.

이어 김혜성은 자신의 은인을 배우 문근영이라고 밝히며 “문근영이 당시 학생이었는데 친구들 사이에서 괜찮게 생겼다는 얘기를 듣고 사무실에 날 추천했다”고 말했다.

김혜성은 과거 얼짱시절 일반인이었음에도10만 명이 넘는 회원을 거느린 팬 카페가 있었다. 이후 인기에 힘입어 김혜성은 2005년 영화 ‘제니, 주노’로 연예계에 데뷔해 활동했다.

김혜성은 20일 개봉하는 영화 ‘퇴마: 무녀굴’로 4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195,000
    • -1.59%
    • 이더리움
    • 2,783,000
    • +4.47%
    • 비트코인 캐시
    • 672,500
    • +3.7%
    • 리플
    • 969.8
    • +1.69%
    • 라이트코인
    • 186,900
    • +2.47%
    • 에이다
    • 1,715
    • +5.21%
    • 이오스
    • 5,610
    • +3.03%
    • 트론
    • 79.46
    • +1.87%
    • 스텔라루멘
    • 375.7
    • +5.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800
    • +2.12%
    • 체인링크
    • 25,280
    • +5.86%
    • 샌드박스
    • 307.3
    • -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