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코로나19 장기화에 문 여는 학원 늘었다…주요 지역 휴원율 '한 자릿수'

입력 2020-03-24 13:49 수정 2020-03-24 16:17

▲학원가 방역 모습 (연합뉴스)
▲학원가 방역 모습 (연합뉴스)

서울 지역의 학원과 교습소 휴원율이 10%대 초반으로 급격히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전날 기준 학원과 교습소 휴원율은 11.3%(2만5231곳 가운데 2839곳 휴원)로 20일(26.8%)보다 15.5%포인트(p) 떨어졌다.

서울 학원과 교습소 휴원율은 구로구의 한 콜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후 3월 둘째 주 40%대까지 올랐지만 이후 점점 낮아지고 있다.

대표적인 학원가인 강서·양천구와 노원·도봉구는 휴원율이 각각 5.6%와 6.2%에 그쳤다. 성북·강북구와 은평·마포·서대문구도 휴원율이 8.6%와 9.6%로 10%를 밑돌았다. 동작·관악구(21.7%)를 제외하면 모든 지역에서 휴원율이 20% 아래로 떨어졌다.

정부는 ‘학원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면 학원명을 공개하겠다’고 압박하는 한편 휴원한 영세학원들이 생계를 이어갈 수 있도록 특례보증상품을 출시하기로 했다.

하지만 학원들은 정부가 유치원에는 손실을 보전해주면서 학원에는 상환 의무가 있는 대출 지원만 해주고 있다며 반발하고 있다.

한국학원총연합회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고 있어 학원 휴원은 더는 예방책이 될 수 없다”면서 “방역단을 구성해 학원과 주변 방역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41,000
    • +4.35%
    • 이더리움
    • 186,800
    • +8.1%
    • 리플
    • 226
    • +4.48%
    • 라이트코인
    • 51,200
    • +4.7%
    • 이오스
    • 2,999
    • +6.27%
    • 비트코인 캐시
    • 292,700
    • +2.99%
    • 스텔라루멘
    • 58.48
    • +16.05%
    • 트론
    • 15.86
    • +10.45%
    • 에이다
    • 40.78
    • +5.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0,100
    • +3.33%
    • 모네로
    • 68,350
    • +5.07%
    • 대시
    • 84,300
    • +3.82%
    • 이더리움 클래식
    • 6,355
    • +3.42%
    • 45.73
    • +2.3%
    • 제트캐시
    • 43,200
    • +8.87%
    • 비체인
    • 4.127
    • +6.01%
    • 웨이브
    • 1,160
    • +1.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186.8
    • +5.54%
    • 비트코인 골드
    • 9,210
    • +4.84%
    • 퀀텀
    • 1,597
    • +4.17%
    • 오미세고
    • 681.9
    • +3.33%
    • 체인링크
    • 2,853
    • +3.78%
    • 질리카
    • 5.646
    • +8.02%
    • 어거
    • 11,960
    • +1.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