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성북동 네 모녀 사망 사건, 월세 2~3개월 밀려 있어…유서엔 "하늘나라로 간다"

입력 2019-11-04 10:31

(연합뉴스)
(연합뉴스)

2일 오후 서울 성북구 성북동의 한 다세대 주택에서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모두 사망한지 상당 시일이 지난 것으로 보여 주변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서울 성북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서울 성북구 성북동 한 다세대 주택에서 70대 노모 A 씨와 40대 딸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건물 리모델링 공사를 위해 이들 모녀가 세 들어 살던 집을 찾은 한 업자가 출입문을 두드려도 반응이 없는 등 연락이 되지 않는데다 문밖까지 냄새가 심하게 나는 것을 이상하게 여겨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이 현장에 출동해 강제로 문을 열고 집 안에 들어갔을 때 네 모녀는 한 공간에 사망해 있었다.

주검의 부패 상태는 심했고, 경찰은 이들이 숨진 지 상당한 시일이 지난 것으로 내다봤다.

집 안에는 '하늘나라로 간다'는 내용이 적힌 유서가 발견됐다. 다만 생활고 등 경제적 어려움에 대한 내용은 적혀 있지 않았다.

네 모녀가 사망한 집은 A 씨의 큰딸이 세대주로 돼 있으며, 이들 모녀는 2년 넘게 월세로 살고 있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 모녀가 집세를 제때 내지 못해 월세가 2~3개월치가 밀려있었다.

이곳 주민들은 사망한 네 모녀를 종종 봤지만, 오다가다 인사 정도만 했다고 밝혔다. 숨진 네 모녀의 집 우편함에는 카드·신용정보 회사로부터 발송된 우편물도 다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은 적다고 보고 친·인척 등 유족을 상대로 채무 관계 등 A 씨 일가족과 관련한 상황을 조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93,000
    • +0.02%
    • 이더리움
    • 216,300
    • -0.14%
    • 리플
    • 319
    • +0.31%
    • 라이트코인
    • 71,200
    • -0.97%
    • 이오스
    • 4,023
    • -0.76%
    • 비트코인 캐시
    • 334,200
    • -0.89%
    • 스텔라루멘
    • 89.5
    • -1.76%
    • 트론
    • 22.8
    • +2.7%
    • 에이다
    • 50.5
    • -1.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2,900
    • -1.1%
    • 모네로
    • 73,450
    • +1.24%
    • 대시
    • 81,600
    • +0.25%
    • 이더리움 클래식
    • 5,695
    • -0.26%
    • 46.2
    • +0.87%
    • 제트캐시
    • 42,630
    • +0%
    • 비체인
    • 7.3
    • -0.82%
    • 웨이브
    • 900
    • -1.3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2
    • +1.08%
    • 비트코인 골드
    • 9,815
    • -2.24%
    • 퀀텀
    • 2,538
    • +2.34%
    • 오미세고
    • 1,112
    • +0%
    • 체인링크
    • 3,301
    • +2.87%
    • 질리카
    • 7.15
    • -0.56%
    • 어거
    • 13,580
    • -2.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