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대한유화, SM생산시설에 3000억 투자

입력 2019-09-09 16:13

대한유화가 SM생산시설 신설에 3000억원을 투자한다고 9일 공시했다. 투자금은 지난해 말 자기자본의 17.6%에 해당한다. 투자기간은 이날부터 2021년 12월 31일까지다.

투자 목적은 BTX 계열의 신규 사업 진출이다. SM은 일회용 컵, 단열재, 포장재 등 범용 플라스틱 제품의 기초원료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50,000
    • -0.11%
    • 이더리움
    • 217,400
    • +0.6%
    • 리플
    • 314
    • -2.18%
    • 라이트코인
    • 69,600
    • -2.11%
    • 이오스
    • 4,005
    • -0.12%
    • 비트코인 캐시
    • 326,200
    • -2.1%
    • 스텔라루멘
    • 86.8
    • -2.69%
    • 트론
    • 23.2
    • +3.11%
    • 에이다
    • 49.9
    • -0.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7,400
    • -3.41%
    • 모네로
    • 74,700
    • +1.98%
    • 대시
    • 80,200
    • -1.23%
    • 이더리움 클래식
    • 5,640
    • -0.79%
    • 45.8
    • -0.87%
    • 제트캐시
    • 42,400
    • -0.02%
    • 비체인
    • 7.29
    • -1.49%
    • 웨이브
    • 906
    • +1.3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8
    • +6.43%
    • 비트코인 골드
    • 9,660
    • -1.38%
    • 퀀텀
    • 2,697
    • +5.56%
    • 오미세고
    • 1,134
    • +2.44%
    • 체인링크
    • 3,510
    • +6.88%
    • 질리카
    • 7.12
    • -0.84%
    • 어거
    • 13,360
    • -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