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男 홀랜드→女 솜혜인, '23살' 동갑내기의 '자랑스런' 性 정체성

입력 2019-08-13 10:20 수정 2019-08-13 17:26

솜혜인의 커밍아웃이 보여준 韓 사회 현주소

(출처=솜혜인·홀랜드 인스타그램)
(출처=솜혜인·홀랜드 인스타그램)

스물 세 살 동갑내기인 가요계 남녀 신예가 특별한 성 정체성을 나란히 드러내고 있다. 가수 홀랜드와 솜혜인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13일 엠넷 '아이돌 학교' 출신 가수 솜혜인(23)이 양성애자임을 밝혀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SNS를 통해 "동성연애를 하고 있고 현재 여자친구가 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나는 양성애자다"라고 말한 뒤 해당 내용이 기사화 되자 성 정체성을 공식적으로 공개한 것.

이같은 솜혜인의 커밍아웃은 앞서 역시 동성애자임을 알린 동갑내기 남성 뮤지션 홀랜드와도 맞물린다. 홀랜드는 지난 2018년 1월 디지털싱글 '네버랜드'를 내고 데뷔하면서 일찌감치 커밍아웃을 해 큰 반향을 일으켰다. 그는 이후 동성애 코드를 담은 뮤직비디오와 화보 등을 공개하며 자신만의 콘셉트를 확고히 해 왔다.

나란히 스물 세 살인 솜혜인과 홀랜드는 국내 가요계 남녀 스타 중 최초로 커밍아웃을 한 사례로 남았다. 방송인 홍석천이 2000년 커밍아웃을 한 지 19년이 지난 현재, 젊은 성소수자들의 정체성은 이전보다 한결 당당하고 자연스러워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300,000
    • +0.16%
    • 이더리움
    • 164,900
    • -0.96%
    • 리플
    • 248.6
    • -2.05%
    • 라이트코인
    • 50,200
    • -0.99%
    • 이오스
    • 2,971
    • -0.67%
    • 비트코인 캐시
    • 241,300
    • -0.45%
    • 스텔라루멘
    • 58.78
    • -1.31%
    • 트론
    • 16.2
    • -0.86%
    • 에이다
    • 42.14
    • -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600
    • -0.74%
    • 모네로
    • 59,600
    • -0.25%
    • 대시
    • 57,300
    • -1.63%
    • 이더리움 클래식
    • 4,464
    • +0.5%
    • 40.5
    • -1.22%
    • 제트캐시
    • 37,220
    • -1.77%
    • 비체인
    • 6.4
    • +0.16%
    • 웨이브
    • 912.8
    • +13.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
    • +0.43%
    • 비트코인 골드
    • 6,420
    • +0.31%
    • 퀀텀
    • 2,016
    • -1.56%
    • 오미세고
    • 815
    • -0.31%
    • 체인링크
    • 2,403
    • +0.25%
    • 질리카
    • 6.1
    • -1.77%
    • 어거
    • 11,850
    • +2.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