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국제유가, 6월 이후 생산량 주목”-키움증권

입력 2019-05-16 08:49

국제유가가 6월 이후 안정을 찾을 수 있다는 전망이 제기됐다.

안예하 키움증권 연구원은 16일 “미국 에너지정보청(EIA), 석유수출국기구(OPEC), 국제에너지기구(IEA)가 5월 에너지 전망 보고서를 발표했다”며 “IEA는 미국과 이란의 갈등 등 지정학적 리스크에도 향후 사우디의 공급 확대 기대가 있는 만큼 공급 위축 우려는 크지 않다고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안 연구원은 “IEA는 4월 수요 둔화 우려를 지적한 바 있는데, 이번 5월 보고서를 통해 올해 원유 수요 증가량을 8개월만에 처음으로 일간 130만 배럴로 기존 전망치 대비 9만 배럴 하향 조정했다”며 “이는 1분기 중 일부 신흥국 수요 부진을 반영한 것으로 2분기 이후 개선될 것으로 지적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IEA의 원유 수요 하향 조정을 크게 우려할 것은 아니라고 보며, 4월과 비교했을 때 수급 상황은 큰 변화가 없는 것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원유 선물시장은 백워데이션 상태가 지속되면서 글로벌 원유 수급이 타이트한 상황을 반영하고 있다”며 “다만 5월 이후 주요국 공급에 변화가 있을 수 있어 수급 상황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짚었다.

마지막으로 “6월 25~26일 OPEC 정례회담이 개최되는데, 사우디 등이 미국의 대 이란 제재에 대한 대책으로 생산량 확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며 “OPEC이 원유 시장 안정을 위해 생산량을 소폭 확대한다면 국제유가 상승이 제한되면서 올해 국제유가는 평균 60불 수준으로 안정적인 모습을 이어나갈 것”으로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78,000
    • -1.35%
    • 이더리움
    • 156,000
    • -0.45%
    • 리플
    • 209.1
    • -1.78%
    • 라이트코인
    • 47,080
    • +0.47%
    • 이오스
    • 2,647
    • +0.68%
    • 비트코인 캐시
    • 257,500
    • -0.04%
    • 스텔라루멘
    • 48.42
    • -0.53%
    • 트론
    • 13.58
    • -0.73%
    • 에이다
    • 35.7
    • +1.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500
    • +0.53%
    • 모네로
    • 56,650
    • -2.24%
    • 대시
    • 77,400
    • -1.21%
    • 이더리움 클래식
    • 6,115
    • +5.7%
    • 44.32
    • -1.93%
    • 제트캐시
    • 36,020
    • -1.21%
    • 비체인
    • 3.521
    • -1.26%
    • 웨이브
    • 985.9
    • -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4.8
    • -1.61%
    • 비트코인 골드
    • 8,460
    • -0.82%
    • 퀀텀
    • 1,440
    • -0.41%
    • 오미세고
    • 594.9
    • -0.85%
    • 체인링크
    • 2,577
    • -0.08%
    • 질리카
    • 4.48
    • -1.39%
    • 어거
    • 12,030
    • -1.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