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40억 채무 누락’ 우석제 안성시장 벌금형 확정…시장직 상실

▲우석제 안성시장(뉴시스)
▲우석제 안성시장(뉴시스)

후보자 재산 신고 과정에서 40억 원 규모의 채무를 누락한 혐의로 기소된 우석제 안성시장이 당선무효형인 벌금 200만 원을 확정 받아 시장직을 상실했다.

10일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우 시장의 상고심에서 벌금 200만 원을 선고한 원심 판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우 시장은 지난해 6ㆍ13 지방선거 당시 선거관리위원회에 재산 신고를 하면서 40억 원가량의 빚을 누락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1ㆍ2심은 “실제 재산 현황이 선거 기간 중 공개됐다면 시장에 쉽게 당선됐을지 단언하기 어렵다”며 유죄를 인정하고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97,000
    • -1.03%
    • 이더리움
    • 234,900
    • +3.25%
    • 리플
    • 309
    • -0.64%
    • 라이트코인
    • 86,100
    • +2.14%
    • 이오스
    • 4,820
    • -0.82%
    • 비트코인 캐시
    • 364,200
    • +0.8%
    • 스텔라루멘
    • 85.5
    • -0.81%
    • 트론
    • 18.6
    • +0.54%
    • 에이다
    • 68.6
    • -0.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300
    • +1.28%
    • 모네로
    • 82,250
    • -0.78%
    • 대시
    • 108,800
    • +2.74%
    • 이더리움 클래식
    • 7,335
    • -1.61%
    • 84
    • -0.83%
    • 제트캐시
    • 61,900
    • -1.2%
    • 비체인
    • 5.58
    • -0.89%
    • 웨이브
    • 2,035
    • +1.3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1
    • +1.44%
    • 비트코인 골드
    • 13,160
    • -0.3%
    • 퀀텀
    • 2,641
    • -1.23%
    • 오미세고
    • 1,247
    • +0.48%
    • 체인링크
    • 1,872
    • -1.84%
    • 질리카
    • 11.6
    • -2.52%
    • 어거
    • 12,340
    • -0.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