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칼럼]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인한 목디스크? 치료방법은

수원 정형외과 전문의 유창훈 서울제이에스병원 원장

최근 잘못된 생활 습관으로 디스크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오랜 시간 공부하거나 장시간 모니터를 바라봐야 하는 직장인 중 목디스크 환자를 쉽게 찾아볼 수 있는데, 과거에는 주로 노인층 목디스크 환자가 많았다면 이제는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목디스크의 위험도가 높아지고 있다.

목디스크란 목뼈 사이에 자리 잡은 수핵이 돌출되어 신경을 압박하는 질환을 말한다. 목디스크는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인해 생기는 경우가 많아 자신의 생활습관을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잠을 잘 때 높은 베개를 베고 잔다면 목과 어깨가 뻐근해지고, 일자목과 목디스크를 유발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특히, 등받이 없이 바닥에 앉으면 자세가 구부정해지기 쉬운데 이 같은 자세도 목에 많은 무리를 주기에 바닥에 꼭 앉아야 한다면 좌식용의자를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 밖에도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장시간 사용하거나, 고개를 숙이고 머리를 감는 습관, 소파 팔걸이를 베고 눕는 습관 등도 목 건강에 안 좋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이런 생활습관이 이어지면 목디스크가 발생할 수밖에 없다.

목이 뻐근하다가 좋아지는 증상이 반복되거나 어깨가 쑤시듯이 아프고 팔이 땅기는 증상이 나타난다면 목디스크를 의심해 볼 수 있다. 또한, 손과 손가락이 저리고 신경 압박이 심할 경우 보행장애와 대소변 장애 등의 증상도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목디스크가 의심된다면 빠른 시일 내에 정확한 진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목디스크 초기에는 수술 없이도 치료할 수 있는데, 대표적인 비수술적 치료로는 신경성형술과 고주파 수핵 감압 제거술 등이 있다.

신경성형술은 병변 부위에 직접 약물을 주입하는 비수술 치료로 출혈이 없고 수술시간이 짧으며 수술 후 일상생활로의 복귀가 빠르다는 장점이 있다. 고주파 수핵 감압 제거술의 경우 바늘을 직접 튀어나온 디스크 부위로 삽입하여 튀어나온 디스크를 제거하는 비수술적 치료로, 국소마취로 마취의 위험성을 피할 수 있고 근육 절개를 하지 않아 시술 후 근육통을 줄일 수 있다.

비수술 치료로 증상이 호전되지 않으면 현미경 디스크 제거술, 척추 유합술 등의 수술적 치료도 고려해 볼 수 있다. 무엇보다 목디스크 예방을 위한 생활 습관을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857,000
    • -0.06%
    • 이더리움
    • 250,400
    • -2.34%
    • 리플
    • 331
    • -3.5%
    • 라이트코인
    • 85,800
    • -1.49%
    • 이오스
    • 4,623
    • -2.8%
    • 비트코인 캐시
    • 363,900
    • -1.54%
    • 스텔라루멘
    • 82.4
    • -2.72%
    • 트론
    • 20.6
    • +0.49%
    • 에이다
    • 70.7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0,500
    • -1.4%
    • 모네로
    • 83,600
    • +0%
    • 대시
    • 109,900
    • -1.43%
    • 이더리움 클래식
    • 7,135
    • -1.18%
    • 84.6
    • -1.74%
    • 제트캐시
    • 64,500
    • +1.1%
    • 비체인
    • 5.69
    • +0.89%
    • 웨이브
    • 2,010
    • -1.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0
    • -7.34%
    • 비트코인 골드
    • 13,290
    • -0.45%
    • 퀀텀
    • 2,775
    • +0.25%
    • 오미세고
    • 1,294
    • -1.82%
    • 체인링크
    • 2,170
    • +1.02%
    • 질리카
    • 12.2
    • +2.52%
    • 어거
    • 12,550
    • -0.16%
* 24시간 변동률 기준